최종편집 : 2024-04-23 16:51 (화)
전주 문화를 만나는 ‘전주 도서관 여행’ 시작
상태바
전주 문화를 만나는 ‘전주 도서관 여행’ 시작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2.26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9일부터 11월 30일까지 7개 여행 코스 선보일 예정
전주 문화를 만나는 ‘전주 도서관 여행’ 시작
전주 문화를 만나는 ‘전주 도서관 여행’ 3월 9일부터 운영.[사진=전주시]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전국 유일의 도서관 여행 프로그램인 ‘전주 도서관 여행’이 더욱 다채로운 코스로 관광객을 맞이한다.

전주시는 오는 3월 9일부터 11월 30일까지 ‘전주 도서관 여행’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전주 도서관 여행은 전용 버스에 탑승해 도서관 여행해설사와 함께 전주의 문화와 도서관에 대한 해설을 들으며 여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매주 토요일 하루 코스(1회)와 반일코스(2회) 등 매주 3차례로 나뉘어 신설코스를 포함한 총 7가지의 여행코스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선선한 가을 밤의 정취를 함께 만끽할 수 있는 야간코스도 9월부터 11월까지 집중 운영할 예정이다.

먼저 ‘하루코스’는 매월 1·3·5주의 책문화 코스와 2·4주의 예술문화 코스로 운영된다.

책문화 코스는 전주의 책문화 역사를 만나볼 수 있는 도서관을 여행하며 기록 문화의 뿌리인 전주한지를 체험할 수 있는 코스다. 여행은 △다가여행자도서관 △한옥마을도서관 △동문헌책도서관 △전주천년한지관을 방문하게 된다. 

또, △금암도서관 △첫마중길여행자도서관 △연화정도서관 △팔복예술공장을 방문하는 예술문화 코스에서는 전주의 예술문화를 담고 있는 도서관을 중심으로 여행하며 지속 가능한 예술생태계가 공존하는 복합문화공간도 만날 수 있다.

 또한 4개 주제별 체험을 결합한 ‘반일코스’의 경우 매주 토요일 오전과 오후 총 두 차례 운영되며, △이야기코스 △그림책코스 △비밀코스 △정원코스 등 4개 코스가 운영된다.

 ‘이야기코스’(1·3·5주 오전)는 가족과 함께 주말 나들이를 떠날 수 있는 코스로, △추억과 가치를 지닌 책 보물을 발견할 수 있는 ‘동문헌책도서관’ △맘껏 숲 놀이터가 위치한 덕진공원 내 ‘연화정도서관’ △책놀이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서학예술마을도서관’을 차례로 방문한다.

 ‘그림책코스’(1·3·5주 오후)는 해마다 국제그림책도서전이 열리는 그림책 도시 전주에서 만날 수 있는 그림책 특별 코스다.

여행은  △여행자를 맞이하는 예술쉼터 ‘첫마중길여행자도서관’ △여행의 모든 것을 담은 ‘다가여행자도서관’ △고즈넉한 한옥 공간인 ‘한옥마을도서관’에서 주제별 그림책을 소개하고 읽어볼 수 있는 그림책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 코스의 경우 여행자에게 주제별 그림책 목록을 제공한다.

 매월 둘째 주와 넷째 주 오전에 진행되는 ‘비밀코스’는 △트윈세대 전용공간인 우주로 1216이 있는 ‘전주시립도서관 꽃심’ △어린이창작기지(모야)와 청소년창작기지를 만날 수 있는 ‘전주혁신도시복합문화센터’가 방문지이다.

이 코스는 연령 제한으로 인해 평소 출입하기 힘든 공간을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로, 전주혁신도시복합문화센터에서는 북아트 등 책과 관련한 예술 프로그램도 운영될 예정이다.

도심 속 숲과 나무, 자연을 만날 수 있는 ‘정원코스’(2·4주 오후)의 경우 △예술정원이 아름다운 ‘서학예술마을도서관’ △학산과 맏내제 풍경을 담는 ‘학산숲속시집도서관’을 차례로 방문하고 전주정원문화센터에서 반려식물 프로그램도 경험할 수 있다.

 가을에는 총 10회에 걸쳐 야간경관이 아름다운 도서관을 즐기고, 한옥마을을 산책하며 전주 야시장을 방문하는 등 전주의 야간문화를 즐길 수 있는 ‘야간코스’도 운영할 계획이다.

 전주 도서관 여행은 매월 1일에 다음 달 도서관 여행을 전주시립도서관 누리집(lib.jeonju.go.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강준 전주시 도서관본부장은 “지난해보다 더욱 다채로운 도서관 여행을 준비해 전국적으로 사랑 받는 도서관 여행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여행자들이 도서관 여행을 통해 전주를 새롭게 만나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