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4:31 (월)
완도군, 여객선 반값!....섬 여행 알뜰하게 즐기세요!
상태바
완도군, 여객선 반값!....섬 여행 알뜰하게 즐기세요!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1.29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산도, 여서도, 노화(넙도), 소안, 보길 등 방문 시 할인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완도군은 오는 2월 1 일부터 한시적으로 여객선 반값을 선보이며 관광객의 여객 운임비 부담을 덜어주고 섬 관광 활성화에 나선다. 

이번 섬 여객선 반값 운임 지원은 청산도, 청산 여서도, 노화(넙도), 소안, 보길도를 방문하는 일반인에게 여객 운임비를 원하는 사업이다.

여객선 운임비가 지원되는 항로는 완도-청산, 완도-여서, 화흥포-동천-소안, 땅끝-산양, 땅끝-넙도이다.

사진-완도군
사진-완도군

터미널 이용료나 차량 운임은 적용되지 않으며, 국가유공자, 65세 이상 경로, 장애인 할인 등을 받는 경우는 할인율을 우선 적용한 운임비의 반값을 지원한다.

지난해에는 10월 4일부터 12월 26일까지 12만3,343명에게 3억 6천만 원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지원금이 감소하여 약 83,000명의 관광객 및 일반인에게 여객선 운임비를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섬 여객선 반값 지원 사업을 통해 우리 군을 방문하는 관광객의 운임료 부담을 줄이고, 최근 섬 여행이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섬 관광 활성화에도 보탬이 돼 지역 경제에 활력이 돌기를 바란다”면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선사와 협의 및 지도 점검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