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9 19:09 (금)
사람들이 ‘함평 대한민국 국향대전’에 몰리는 이유... 관람 포인트
상태바
사람들이 ‘함평 대한민국 국향대전’에 몰리는 이유... 관람 포인트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3.10.24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스포공원 중앙광장
엑스포공원 중앙광장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가을 국화꽃 향연 ‘2023 대한민국 국향대전’이 지난 20일 함평 엑스포공원 및 함평읍 시가지 일원에서 막을 올려 오는 11월 5일까지 ‘나를 위한 행복여행 in 함평국화’란 주제로 오감이 즐거운 낭만을 선사한다.

대한민국 국향대전은 축제 첫 주말인 21~22일 이틀간 3만여 명이 다녀가며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을 축제임을 증명하고 있다.

올해 국향대전은 이전보다 훨씬 아름다운 국화 작품과 다채로운 콘텐츠로 관광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현장 방문 시 놓치지 않고 관람해야 할 5대 관람 포인트를 짚어 본다.

엑스포공원 중앙광장
엑스포공원 중앙광장

엑스포공원 중앙광장과 국화 분재 작품 전시관

 엑스포공원 중앙광장에는 독창적이며 아름다운 국화 조형물이 다양하게 조성돼 있다.

 우선, 마법의 성은 ‘당신을 위한 행복 여행’의 테마와 어울리게 성벽에 피어있는 다채로운 국화꽃으로 관광객들의 마음에 평안과 행복을 선사한다. 

마법의 성 상단에 설치된 공작새 조형물은 동화 속 판타지에서 나올 듯한 이국적인 성의 모습을 연출해 ‘행복 여행’의 서막을 알린다.

선물상자 애드벌룬은 올해 국향대전의 메인 조형물로, ‘여러분 모두가 선물입니다’, ‘나를 위한 선물’의 의미를 담고 있다. 

성벽에 둘러싸인 신비한 공간으로 들어가면 국화가 나에게 주는 특별한 선물을 발견할 수 있다. 

중앙광장 옆 국화 분재 작품 전시관에는 목부작·석부작 등 아름답고 멋스러운 국화 분재 작품이 있다. 

14가지 수형에 국화 분재 180여 점이 전시·연출돼 있어 전국의 국화 재배가들과 국화 동호회원들이 가장 선호하는 공간이다. 

 전시관은 전문가반, 고급반, 중급반으로 나뉘어, 전문가반은 30점, 고급반은 66점, 중급반은 63점의 작품을 확인할 수 있다.

생태습지 코스모스존
생태습지 코스모스존

함평천 생태습지 낙우송길·코스모스존

 함평천 생태습지를 방문하면 낙우송길, 코스모스, 갈대숲이 멋진 가을 푸치를 선사한다.

생태습지 낙우송길
생태습지 낙우송길

커다란 나무가 줄지어 심어진 낙우송길은 늦가을 단풍이 들면 더욱 멋있는 산책로가 만들어져 풍경을 감상하면서 걷기에 좋다.

 생태습지에 대규모로 조성돼 있는 코스모스는 함평천지길을 배경 삼아 풍성하게 피어있다.

갈대존은 높은 갈대와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아름다운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숨겨진 포토존이다. 

 행사장 곳곳 포토존 명소

대한민국 국향대전을 맞아 새롭게 설치된 조형물은 알록달록한 색감과 대형 조형물로 관광객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엑스포공원을 대표하는 대형 레터링 조형물은 나비주차장 입구에 설치돼 있어 축제를 방문하는 관광객을 맞이한다. 

포토존
포토존

나비와 함평을 주제로 설치된 노란색 프레임의 대형조형물은 엑스포공원을 나타내고, 나비와 국화꽃으로 꾸며져 많은 관광객이 축제 방문 인증샷을 남기는 대표 포토존이다. 

엑스포공원 주제영상관 앞에 조성된 비가림막 휴식 공간은 알록달록 조화를 늘어뜨린 수십 개의 우산과 팜파스그라스 오브제가 주렁주렁 매달려 있어 수상 조형물, 오색 국화 화분과 함께 한 폭의 그림 같은 장면을 연출하고 있다. 

다양하고 신기한 식물과 꽃 가득한 전시관들 

다육식물관, 친환경농업관, 수생식물관, 자연생태관 등 다양하고 풍성한 전국 최고 함평엑스포공원 전시관들은 국향대전을 맞아 더욱 화려하게 새단장을 하고 관광객을 맞이하고 있다.
 

포토존
포토존

다육식물관(2,475㎡규모)에는 다육이, 선인장, 알로에, 용설란, 아프리카 식물 등 총 3,500여종 25,000본의 열대 식물들이 자라고 있다. 
특히 국내 전시관 중 가장 큰 크기를 자랑하는 글라우카와 바오밥나무, 희귀식물인 콜롬나리스는 다육식물관의 가장 큰 자랑이다. 

친환경농업관에는 망고, 구아바, 바나나, 파인애플 등 열대 과일 45종과 호박 25종, 그리고 다양한 야채와 채소의 재배과정을 살펴볼 수 있다. 

이곳에 있는 식물들은 ‘친환경’의 타이틀에 걸맞게 무농약 토양 관리 노하우와 스마트 농업기법을 통해 재배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관람 동선 상부는 차요테, 게욱, 작두콩 등 30여 종의 넝쿨 작물들을 활용하여 마치 숲과 정글에 들어온 듯한 느낌을 연출하고 있다.

전시관
전시관

수생식물관은 흰색, 분홍색, 보라색으로 매일 색이 번갈아 바뀌는 빅토리아 수련이 처음 선을 보이고, 높은 곳에서 자라는 식물(시서스노도사)의 줄기가 길게 늘어져 영화 아바타 속의 세계처럼 신비롭고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다양한 연꽃과 수생식물 사이에서 헤엄치는 비단잉어와 금붕어도 아이들을 비롯한 관람객들에게 색다를 재미를 선사한다.

 자연생태관은 엑스포공원을 축소시킨 공간으로 다양한 국화꽃과 초화류를 감상할 수 있다.

매일 오후 2시에 열리는 나비 날리기 체험행사는 어린이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폭포 옆에 설치된 리스 조형물은 영원성을 상징하는 곡선의 대나무에 국화 꽃꽂이 볼을 매달아 축제를 방문하는 모든 관람객에게 영원한 행복을 선물하고자 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황금박쥐조형물
황금박쥐조형물

함평의 보물 황금박쥐생태관

 황금박쥐생태관은 나비대축제, 대한민국 국향대전 축제 기간 중에만 관람할 수 있는 특별한 전시관이다.

 순금 162kg, 은 281kg로 만들어진 황금박쥐상은 함평 야산 동굴에서 162마리의 황금박쥐 발견을 계기로 제작됐다.

당시 28억을 들여 제작했으나 이후 금값이 상승하며 현재 추정가격 140억 원에 달한다.

황금박쥐상은 함평 축제 기간 동안 많은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으며 여러 매체에서 대서특필되는 등 함평 홍모 마스코트로써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사진제공=함평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