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5 00:44 (일)
충주시, ‘장자늪 카누체험’사업 통해 수상레저 도시로 거듭난다.
상태바
충주시, ‘장자늪 카누체험’사업 통해 수상레저 도시로 거듭난다.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3.09.04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시, ‘장자늪 카누체험 사업’k-water 공모 선정
충주시, ‘장자늪 카누체험 사업’k-water 공모 선정.[사진=충주시]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물의 도시’ 충북 충주시가 장자늪 카누체험을 통해 수상레저의 중심지로 거듭난다.

충주시는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주관하는 댐 주변지역 지원사업 공모에 ‘장자늪 카누체험 사업’이 최종 선정돼 2억 2천만 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4일 밝혔다.

올해 공모사업에는 댐 주변 지역 26개 지자체에서 제출한 사업 중 서면 심사와 발표심사를 통해 사업 필요성 및 실현 가능성이 높은 4개 지자체의 사업이 최종 선정됐다.

장자늪 카누체험은 조정지댐 아래부터 목계솔밭캠핑장까지 남한강 샛강 약3.3km 구간을 자전거와 카누로 체험하는 사업이다.

충주시, ‘장자늪 카누체험 사업’k-water 공모 선정
충주시, ‘장자늪 카누체험 사업’k-water 공모 선정.[사진=충주시]

시는 장자늪의 이국적인 자연풍광을 활용해 카누체험을 운영함으로써 사람들에게 힐링과 낭만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선정은 충북도의 레이크파크르네상스 사업이 탄력을 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장자늪 카누체험 사업이 물의 도시 충주의 대표 관광상품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자늪 카누체험 사업은 당초 이달 1일 정식 오픈 예정이었으나, 호우에 따른 댐 방류량 증가와 태풍예보 등으로 연기해 중순 경 오픈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충주체험관광센터’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