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5 16:09 (화)
K-댄스 신드롬 ‘스트릿 우먼 파이터’ 열기로 부산여행 홍보
상태바
K-댄스 신드롬 ‘스트릿 우먼 파이터’ 열기로 부산여행 홍보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12.09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관광공사, 유튜브 채널 ‘VISITBUSAN’에 영상 공개

부산관광공사는 올해 전국에 댄스 열풍을 일으킨 TV방송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의 대표 크루 코카N버터팀과 원트팀이 참여한 부산 관광 홍보영상을 오는 10일과 18일에 공사 공식 유튜브 채널 ‘VISITBUSAN’을 통해 공개한다.

이번 영상에 출연한 코카N버터팀과 원트팀은 인기 프로그램 ‘스우파’를 통해 걸크러쉬 한 춤을 선보이며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공사는 부산의 풍경을 배경으로 이들의 춤과 엮어 부산 도시 홍보를 이어나간다.

감천문화마을을 배경으로 춤추는 코카엔버터 팀
감천문화마을을 배경으로 춤추는 코카엔버터 팀

이들은 부산의 대표 관광지인 △청사포 △우암동 도시숲 △영화의 전당 △마린시티 영화의 거리 △을숙도 현대미술관 △감천문화마을 △영도 일대를 배경으로 방송에서 미처 보여주지 못한 K-댄스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앞서 공사가 지난 8일 공사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 코카N버터팀의 ‘Street of fun in Busan’티저 영상에 이어, 오는 10일 공개될 풀버전 영상에서 부산을 배경으로 어떤 댄스를 보여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감천문화마을을 배경으로 춤추는 코카엔버터 팀
코카엔버터 

한국국제예술원 걸스힙합 교수로 활동한 리더 리헤이가 이끄는 코카N버터는 팀원 5명이 모두 참여해 마린시티, 현대미술관 등 세련된 도시 이미지와 영도 항구, 감천문화마을 등 역사적 삶의 정취가 느껴지는 풍경과 잘 어우러지는 안무를 선보여 부산만의 독특한 매력을 잘 표현해냈다는 후문이다.

오는 18일에는 국내 최대 댄스 스튜디오인 원밀리언의 스타 안무가로도 잘 알려진 원트팀의 리더 효진초이와 멤버 모아나가 청사포와 우암동 도시숲, 영화의 전당을 배경으로 부산의 낮과 밤의 상반된 이미지를 춤으로 표현한 ‘Day and Night in Busan’영상이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크루 원트팀의 리더 효진초이와 모아나는 부산 출신 댄서로 이번 촬영에 남다른 애정을 가지고 열정적인 춤을 보여줬다고 한다.

을숙도를 배경으로 춤추는 코카엔버터
을숙도를 배경으로 춤 추는 코카엔버터

공사는 스우파의 춤과 함께 전통과 현대, 낮과 밤의 상반되는 이미지가 공존하는 관광도시 부산의 매력을 담아낸 이번 영상들을 활용한 유튜브 댓글 이벤트를 진행해 ‘국제관광도시 부산’홍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오는 10일과 18일에 공사 공식 유튜브 채널에 각각 업로드되는 스우파 크루들의 영상을 보고, 영상 속 부산 여행지 중 가장 가보고 싶은 곳을 댓글로 작성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총 182명에게 에어팟 프로, 5만원 상품권, 치킨 쿠폰, 커피 쿠폰 등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오는 10일 공사 공식 유튜브 채널‘VISIT BUSAN’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공사 관계자는 “여행하기 좋은 국제관광도시 부산의 매력을 홍보하기 위해 화제성 있는 다양한 콘텐츠로 새로운 부산의 모습을 지속적으로 알려나 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사진/부산관광공사>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