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11:33 (월)
대한항공, 내달 3일 ‘하와이’ 하늘길 19개월 만에 다시 연다
상태바
대한항공, 내달 3일 ‘하와이’ 하늘길 19개월 만에 다시 연다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10.20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호놀룰루 노선 주 3회 운항

대한항공은 코로나19로 지난해 4월 3일 운항을 중단한 지 19개월 만에 ‘하와이’ 노선 운항을 오는 11월 3일부터 재개한다.

대한항공 인천~호놀룰루 노선은 수·금·일요일 주 3회 운항된다.

출발편(KE053)은 오후 8시 35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하와이 호놀룰루 공항에 현지 시간 당일 오전 10시 정각 도착한다. 복편(KE054)은 오전 11시40분 호놀룰루를 출발, 다음날 오후 5시 45분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스케줄로 운영된다.

하와이 방문객은 백신 접종률 증가와 함께 꾸준히 증가 추세다. 하와이를 방문하는 내국인 여행객의 숫자는 지난 1월 200여명에서 최근 월 1000여명으로 확대되는 등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대한한공은 이런 증가추세에 맞춰 하와이 노선 운항 재개를 결정했다.

대한항공은 해외 및 국내 코로나19 상황과 함께 백신 접종 증가율 및 해외 방문객 증가 등을 고려해 고객들이 더욱 안전하고 즐겁게 해외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중단중인 노선의 운항 재개를 지속적으로 검토해나갈 예정이다.

한편, 하와이는 대한항공 승무원이 뽑은 최고의 여행지 설문조사에서 수년간 부동의 1위를 차지한 여행지로, 대한항공은 코로나19 이전 인천~하와이 노선을 1일 2회 씩 매주 14회 운항해왔다.

하와이는 세계 최고의 여행지로 자유롭고 낭만이 넘치는 여행객들과 거리의 풍경, 태평양의 에메랄드 빛 바다, 수준 높은 호텔과 리조트는 물론 서핑, 스쿠버 다이빙, 골프 등 다양한 레저 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한 천혜의 자연 경관과 우연히 선물처럼 만나는 무지개 풍경, 전세계의 음식이 조화롭게 어울린 식도락도 하와이 관광의 가치를 더하고 있다.

와이키키 해변 전경 /사진-하와이 관광청
와이키키 해변 전경 /사진-하와이 관광청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