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3 19:02 (금)
“택시타고 강화도 매력 함축적으로 느껴봐요”..강화도 여행택시 운영
상태바
“택시타고 강화도 매력 함축적으로 느껴봐요”..강화도 여행택시 운영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6.23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곶돈대 연미정
월곶돈대 연미정

강화군이 언택트 시대에 맞춰 소규모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여행을 제공, 관광 활성화를 위해 ‘여행택시’를 출시, 본격 운영한다.

여행택시 운행 코스는 ‘강화버스터미널-고려궁지-고인돌-평화전망대-연미정-강화버스터미널’로 역사·평화의 이야기가 담긴 강화도의 매력을 함축적으로 느낄 수 있는 코스로 구성됐다.

고려궁지는 고려가 몽골군의 침략에 대항하기 위해 도읍을 개경에서 강화로 옮긴 1232년(고종 19)부터 다시 환도한 1270년(원종 11)까지 38년간 사용되던 고려 궁궐터이다.

강화 여행택시
강화 여행택시

평화전망대에서는 한강하구 너머의 연백군 북한 주민의 생활모습과 선전용 위장마을, 개성공단 탑, 송악산 등을 조망할 수 있다.

연미정에 오르면 한강하구 너머로 북한 개풍군이 손에 잡힐 듯 보이며, 한강과 임진강이 합쳐져 서해로 흘러가는 곳에 위치해 강화 8경 중 가장 풍경이 좋은 곳이다. 외적의 침입이 있을 때마다 국가 최후의 보루 역할을 한 5진 7보 53돈대 중 한 곳으로 정묘호란 때에는 강화조약을 체결했던 곳이기도 하다.

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한모습
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한모습

여행택시 예약은 이용일 3일 전까지 강화여행 택시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하면 된다.

요금은 기본 3시간에 6만 원이며, 1시간당 2만 원이 추가된다. 이용객의 요청에 따라 코스 변경도 가능하다.

여행택시 기사는  여행 가이드 역할까지 수행, 여행 재미를 더해줄 예정이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여행택시를 통해 강화군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여행서비스를 제공해 강화군 관광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관광활성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려궁지 상단
고려궁지 상단

<사진/강화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