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5 18:20 (일)
‘걷고 싶은 전남 숲길’ 걸으며 코로나블루 극복, 힐링․치유여행!
상태바
‘걷고 싶은 전남 숲길’ 걸으며 코로나블루 극복, 힐링․치유여행!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6.18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걷고 싶은 전남 숲길’ 6곳 선정

‘걷고 싶은 전남 숲길’ 걸으며 코로나 블루 극복하며 힐링․치유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전라남도가 해남 두륜산, 장춘 천년숲길 등 ‘걷고 싶은 전남 숲길’ 6곳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곳은 ▲최우수상 해남 두륜산 장춘 천년숲길, ▲우수상 구례 천은사 수변숲길과 ▲무안 송계 솔바람숲길, 장려상에 ▲광양 어치계곡 청량숲길과 ▲목포 양을산 수원지숲길, ▲진도 미르 트래킹길 등 6곳이다.

대흥사 장춘숲길 / 사진-해남군
대흥사 장춘숲길 / 사진-해남군

해남 두륜산 장춘 천년숲길은 맑은 시냇물을 끼고 있어 음이온이 풍부하다. 천연기념물인 왕벗나무 자생지와 국보인 북미륵암 마애여래좌상이 있어 코로나 우울감 해소는 물론 역사와 문화를 함께 체험할 최적의 장소로 손꼽힌다.

구례 천은사 수변숲길은 수홍루와 천은제를 품은 무장애 숲길이다. 드라마 ‘미스터션샤인’ 촬영지로 유명하다. 송계 솔바람숲길은 곧게 뻗은 소나무의 푸르름과 함께 낙조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는 차별화된 숲길이다.

구례 천은사 상생의길
구례 천은사 상생의길 /사진-전남도

‘걷고 싶은 전남 숲길’은 전남의 역사문화 자원과 숲을 연계한 산림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한 것이다.

전남도는 올해 선정한 걷고 싶은 전남 숲길 6곳의 관광 자원화를 위해 숲길변에 아름다운 길정원을 조성하고 편의시설도 확충해 전남을 대표하는 명품숲길로 관리할 계획이다.

또한 멀리 있어 직접 찾아올 수 없는 사람들이 감상하도록 ‘숲길 랜선여행’ 영상을 제작해 전남도 유튜브 채널인 ‘으뜸전남튜브’에 탑재할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도내 등산로, 둘레길 등 숲길 4천181km에 대해 이용객의 안전 예방과 쾌적한 산행 환경 제공을 위해 올해도 82억 원을 들여 노면 정비와 풀베기 등 관리에 온힘을 쏟고 있다.

박형호 전남도 산림휴양과장은 “최근 숲길이 안전하고 아름다운 매력을 갖춘 안심 여행지로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아름다운 전남 대표 숲길을 거닐면서 코로나 우울을 극복하고 힐링토록 함으로써 산림관광 인구도 늘리고, 지역경제도 활성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백운산 어치계곡 생태탐방로
백운산 어치계곡 생태탐방로 / 사진-광양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