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1 18:56 (화)
밤이 더 즐거운 목포 미식여행지 '삼학도 항구포차’
상태바
밤이 더 즐거운 목포 미식여행지 '삼학도 항구포차’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0.06.10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부터 목포시 삼학도 항구포차에서 선보일 음식들
12일부터 목포시 삼학도 항구포차에서 선보일 음식들

‘관광거점도시’ 전남 목포시 삼학도 구)해경부두 부지에 바다 향 머금은 남도의 맛을 만끽할 수 있는 ‘항구 포차’가 오는 12일 개장한다.

항구포차는 관광객들에게 항구도시의 특별한 맛과 분위기를 제공하고자 목포시가 지난해 10월부터 야심차게 준비한 ‘맛 공간’으로, 연중 휴무 없이 매일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새벽 1시까지 문을 연다.

항구포차는 모두 15개로 안전과 미관을 고려한 통일된 컨셉의 컨테이너 부스를 이용해 만들었다.

항구포차 운영자는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됐으며, 맛 좋은 음식과 친절ㆍ청결을 유지해 항구포차를 대한민국 최고의 '명물포차'로 만들겠다는 각오다.

그들이 손님에게 내놓은 메뉴는 낙지, 민어, 홍어삼합 같은 목포의 전통 먹거리뿐만 아니라 점포마다 특색 있는 자체 개발 메뉴까지 총 100여 종이 넘는다.

12일 본격 개장하는 목포시 삼학도 항구포차 모습
12일 본격 개장하는 목포시 삼학도 항구포차 모습

항구포차는 개장 초반부터 ‘핫! 이벤트’로 고객의 관심을 끌어모을 계획이다.

오는 11일 임시 오픈 땐 100여 종의 메뉴(주류 제외)를 50% 할인 판매하고, 12일 공식 개장일엔 모든 주류를 병당 1,000원에 제공한다.

음악은 자리의 분위기를 돋우고, 음식의 풍미를 더하하는 재주를 지녔다. 따라서 시는 포차 전면에 목포내항과 유달산을 배경으로 하는 상설 야외무대를 만들어 매주 금·토요일마다 실력파 뮤지션들이 버스킹 공연을 펼칠 수 있도록할 계획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