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9 19:09 (금)
삼척바다 생태체험 와! 이 좋은데 외국은 왜가요?
상태바
삼척바다 생태체험 와! 이 좋은데 외국은 왜가요?
  • 한은희 작가
  • 승인 2011.07.02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누・바다래프팅・레일바이크・신비동굴체험 하고나면 ‘추억 한가득’

▲ 장호어촌체험 마을 카누체험/한은희
[투어코리아= 한은희 작가] 강원도의 해안선은 리아스식으로 이루어진 서남해안과 달리 매끈하다.


자동차 드라이브의 묘미가 덜한 것도 그런 까닭이다. 하지만 삼척의 해안이라면 조금 다르다. 초곡, 용화, 장호, 갈남 등 들쑥날쑥 이어지는 해변이 기다리고 있다. 덕분에 삼척에는 동해안이면서도 거친 파도를 피해 바다를 즐길 수 있는 여름해변이 많다. 그 중 으뜸은 장호해변이다.


▲ 용화해변과_장호어촌체험마을_풍경/한은희
삼척시 근덕면 장호리는 모래사장과 항구, 갯바위 등이 어우러진 바닷가 마을이다. 육지를 향해 둥글게 파고 들어온 지형을 활용한 천혜의 항구가 일찍부터 발달되었다.


이 마을에 붙여진 별명도 어업이 발달했음을 알려주는 ‘고래무덤’이다. 고래잡이가 금지되기 전까지 이곳에 고래해체장이 있었을 만큼 어업이 성행했다고.

장호리는 다양한 바다체험이 있는 어촌체험마을이다. 이곳에서 가장 이름난 어촌체험은 해양스포츠이다.


해외의 휴양지에서나 즐기는 것이라 여겼던 스노클링은 물론, 투명 카누 타고 바다생태탐험하기, 래프팅보트를 타고 바다래프팅 즐기기, 래프팅보트를 기차처럼 연결한 후 모터보트가 이끌고 다니는 바다기차체험하기 등이 그것이다.


▲ 장호어촌체험마을서 즐기는 투명 카누 체험/한은희
짜릿한 손맛을 누릴 수 있는 바다낚시와 어부의 하루를 체험하는 어업생활체험도 할 수 있다. 이 중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 해양스포츠는 투명카누생태탐험이다.


투명카누생태탐험은 장호리 연안에서 이루어진다. 장호항을 지나 길을 따라 끝까지 들어가면 바다 쪽으로 구명조끼 등의 안전장비와 투명카누, 래프팅보트 등이 줄지어 서있는 선착장을 만난다. 이곳에서 카누타기에 대한 몇 가지 교육을 받은 후 바로 바다를 즐길 수 있다.


카누는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해양스포츠로 노 젓는 방법만 알면 아이들끼리 배에 올라도 안전하다.

▲ 장호어촌체험마을 해변/한은희
이곳의 카누타기가 더욱 안전하게 느껴지는 것은 속까지 훤히 보이는 맑은 바다가 그리 깊지 않다는 것과 천연 방파제 역할을 하는 바위들이 있기 때문이다. 물론, 카누가 바다에 떠 있는 동안 안전요원들의 눈은 여행자들에게서 떠나지 않는다.


노란색의 카약과 모터보트도 안전지도와 구조를 위해 항상 대기하고 있다.


장호리에서 바다를 즐기는 동안 다른 곳에서는 느낄 수 없는 특별함을 누릴 수 있다.


해안 가까이 솟아있는 둔대바위, 거북바위, 외도암, 알개바위, 너른바위, 당두암, 아치암 등 10여개의 큰 바위가 이룬 바다 위의 협곡을 오가는 것. 계곡처럼 빠른 물살을 타고 흘러내리는 것은 아니지만 하롱베이의 그것처럼 이곳에서도 물 위로 솟아오른 바위가 만들어낸 풍경이 사뭇 이국적이다.


햇살 따가운 여름, 바위 그늘에서 잠시 햇살을 피해 바다를 즐길 수 있는 것도 이곳의 장점이다. 투명카누를 탄 아이들은 어른들이 주위 풍경에 반해있는 동안 바다 밑에 더 관심을 갖는다.


카누 바닥을 통해 바다 속 풍경이 고스란히 보이기 때문. 잠시 노 젓기를 멈추고 서서 바다 속 바위에 붙어 자라는 해초와 그 사이를 오가는 도삼치 놀래미 등의 물고기들, 바다 속의 별이라 불리는 불가사리와 성게, 문어와 해삼 등을 관찰해보자. 손만 뻗으면 잡을 수 있을 듯 가까이 보인다.


바다 속을 좀 더 가까이에서 보고 싶다면 스노클링을 하면 된다. 수경과 마우스피스, 구명조끼 등의 장비를 갖추고 바다 속으로 뛰어들면 장호리의 맑은 바다를 적극적으로 누릴 수 있다.


스노클링 후 이용자들이 가장 아쉬워하는 것은 바다 속 싱싱한 해산물이 눈에 띄는데 잡을 수 없다는 것이란다. 구명조끼를 입고 있어 물속에 가라앉지 않기 때문이다. 그 아쉬움은 바닷가 바위에서 풀 수 있다.


해양스포츠를 즐기기 위해 기다리는 시간이나 마을 산책시간에 물 빠진 해변으로 내려가 바위를 뒤집기만 하면 작은 게와 고동을 마음껏 잡을 수 있는 것. 손맛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이다. 좀 더 적극적인 손맛을 원하면 바다낚시에 도전해보자.


장호리는 낚시마니아들에게도 널리 알려진 갯바위 낚시 포인트이다. 장호리 해양스포츠체험은 오전 8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루어진다. 바다 날씨가 나빠 배를 탈 수 없는 날을 제외하고는 언제든 이용 가능하다.

삼척의 바다를 즐길 수 있는 또 하나의 스포츠가 있다. 장호리와 인접해있는 근덕면 용화리와 궁촌리를 오가는 약 5.4km 길이의 해양레일바이크이다.


바다를 따라 이어지는 기찻길을 달리며 해송 숲과 억새군락지, 초곡 터널 등을 지난다. 중간지점인 초곡에 쉼터를 만들어 바다를 누리게 한 것도 특징이다.


▲ 해양레일바이크/한은희
해양레일바이크는 편도로 운영된다. 용화역 또는 궁촌역에서 출발한 역으로 되돌아오는 것은 셔틀버스를 이용하면 된다.

장호리 인근의 볼거리로 빼놓을 수 없는 곳이 해신당공원이다. 원덕읍 갈남리에 자리한 이곳에는 남녀의 이루지 못한 사랑이야기가 전해진다.


마을사람들은 사랑을 이루지 못하고 죽은 처녀의 영혼을 달래기 위해 매년 정월대보름이면 실물모양의 남근을 깎아 해신당에 제사를 지내고 있다. 그래서인지 공원으로 들어서면 다양한 모습의 남근조각상을 만난다.

▲ 해신당공원_어촌민속전시관_모습/한은희
해신당공원 안에 자리한 어촌민속전시관에서 해신당에 얽힌 이야기와 동해안 어촌의 옛 모습, 동해안별신굿, 바닷가 금기사항 등 다양한 풍습 등도 살펴보자.

▲ 해신당/한은희
삼척의 내륙을 대표하는 공간은 대이리동굴지대이다. 이동 중 삼척 시내의 죽서루(보물 제213호)에 들러 오십천의 정취를 누린 후 건너편에 자리한 동굴엑스포장에 들러보자. 그곳에서 동굴에 대해 공부한 후 대이리동굴지대의 대금굴과 환선굴을 돌아보면 교육적 효과가 배가된다.


▲ 동굴엑스포장/한은희
2007년 6월에 개방된 대금굴은 ‘황금빛 종유석이 많은 곳’이라는 뜻의 이름이라한다. 이름처럼 동굴 안에는 커튼형 종유석과 지팡이 굵기의 3.5m 종유석, 계단식 논처럼 층을 이룬 휴석소 등 화려한 동굴생성물이 즐비하다. 대이리동굴지대의 관람은 인터넷예약제로 이루어진다.

▲ 대금굴/삼척시청
삼척시 도계읍 흥전리에는 새로운 꿈을 꾸는 도계유리마을 사람들이 있다. 석탄광산으로 유명한 이곳에 유리마을이 자리하게 된 것은 쌓여있는 광석의 무게로 인한 지반침하, 빗물로 인한 환경오염 등의 문제를 가진 폐석탄 때문이다.


▲ 도계유리마을_유리공예 체험모습/한은희
발열량이 낮아 버려지는 폐석탄 속에 유리를 만들 수 있는 규사가 75%나 함유되어 있는 것. 유리를 만들어 지역주민의 소득을 높이고 폐광석의 소모를 유도할 수 있으니 지역발전에 공헌하는 공간인 셈이다.


▲ 도계유리마을_유리공예 체험 전시관/한은희
유리공방에서 일하는 직원들도 도계 거주자들을 최우선으로 고용한다고. 이곳에서 만드는 유리제품은 녹색 또는 검은색을 띄는 것이 많다. 이는 폐석탄에서 추출해낸 규사에 철분이 많기 때문이다.


산업화를 위한 노력도 계속되고 있다. 다양한 유리타일 만들기, 단열과 화재에 강한 발포유리 만들기 등이 그것이다.


유리공예작가들과 함께 다양한 체험도 할 수 있다. 유리를 불에 달궈 원하는 모양의 장신구 만들기, 컵에 그림을 그려 붙인 후 모래로 깎아내는 세상에 하나뿐인 컵 만들기 등이다. 온 가족의 특별한 여름추억을 만들 수 있는 공간이다.


<당일여행코스>
해양문화체험 코스 / 새천년해안도로 드라이브 → 궁촌역 해양레일바이크 → 점심식사 → 장호어촌체험마을 해양스포츠 즐기기 → 해신당공원 산책 및 어촌민속전시관 돌아보기

동굴탐방 코스 / 죽서루 → 동굴엑스포타운 → 점심식사 → 대금굴(또는 환선굴) → 도계유리마을

<2박3일 여행코스>
첫째날 / 점심식사 → 장호어촌체험마을 바다 즐기기(투명 카누,스노클링, 바다래프팅 등등→저녁식사 후 숙박

둘째날 / 해신당 → 해양레일바이크(용화~궁촌) → 점심식사 → 대이리동굴지대(대금굴, 환선굴) → 엑스포장 → 죽서루 → 저녁식사 후 숙박

셋째날 / 일출(새천년해안도로 드라이브) → 도계유리마을 → 점심식사 → 귀가

<여행정보>

○ 관련 웹사이트 주소
- 삼척시청 http://tour.samcheok.go.kr
- 장호어촌체험마을 www.jhbada.com
- 해양레일바이크 www.oceanrailbike.com
- 대이동굴지대 http://samcheok.mainticket.co.kr
- 도계유리마을 http://cafe.naver.com/glassvill

○ 문의전화
- 삼척시청 관광정책과 033)570-3846
- 장호어촌체험마을 070-4132-1601
- 해신당공원 어촌민속전시관 033)572-4429
- 해양레일바이크(궁촌역) 033)576-0656~7
- 엑스포타운관리소(동굴신비관) 033)574-6828
- 대이동굴관리사무소 033)541-9266
- 도계유리마을 033)541-6259

○교통 정보


[ 버스 ]
- 서울 경부고속버스터미널에서 삼척행 고속버스가 06:30~23:30까지 23회 운행. 3시간30분 소요.
* 문의 및 예약 1588-6900, www.kobus.co.kr

- 서울 동서울터미널에서 삼척행 시외버스가 07:10~20:05까지 17회 운행. 3시간 10분 소요.
* 문의 및 예약 1688-5979, www.ti21.co.kr

- 삼척에서 장호해수욕장까지 울진행 시외버스나 장호리를 지나는 시내버스를 이용하면 된다. 약 40분 소요.

○ 자가운전 정보
동해고속도로 → 동해TG → 삼척(7번국도) → 삼척종합운동장 → 근덕울진방향 → 정라삼거리 → 삼척교를 건너 좌회전 → 동양시멘트 → 한재 → 울진방향(자동차전용도로) → 용화IC → 장호리 어촌체험마을

○ 숙박정보
- 작은들풀학교 : 미로면 사둔2리, 033)573-6307
- 문모텔 : 정상동, 033)572-4436, 굿스테이(관광공사 인증 숙박업소)

○ 주변 볼거리 : 새천년해안도로, 덕풍계곡, 준경묘, 척주동해비, 천은사

(참 좋은 관광정보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