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6 20:33 (화)
현대백화점면세점, 동반성장위원회와 상생협약 체결.."중소상공인과의 동반 성장 꾀할 것" 
상태바
현대백화점면세점, 동반성장위원회와 상생협약 체결.."중소상공인과의 동반 성장 꾀할 것"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4.06.18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3년간 지역경제 활성화와 우수 중소기업‧소상공인 위한 동반성장 프로그램 진행
17일 오후, 서울 중구 동반성장위원회 본사에서 이재실 현대백화점면세점 대표이사(사진 오른쪽)와 오영교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이 지역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투어코리아=조성란 기자] 현대백화점면세점은 동반성장위원회와 지역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한 상생협약을 지난 17일 서울 중구 동반성장위원회 본사에서 체결하고, 중소기업∙소상공인과의 상생에 박차를 가한다.

이재실 현대백화점면세점 대표이사와 오영교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협약의 일환으로 양측은 향후 3년간 서울과 인천 지역에 위치한 우수 중소협력사를 발굴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우선 현대백화점면세점은 화장품, 의류 등 50개 이상의 우수 중소기업‧소상공인 브랜드를 대상으로 서울시내점, 인천공항점, 온라인면세점 등에 입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K-푸드 인기가 높아지는 트렌드를 고려해 식음료 분야 중소협력사가 글로벌 입지와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시그니처 상품 개발을 도울 계획이다.

면세점의 홍보 역량을 활용해 서울과 인천 지역 내 소상공인 관련 콘텐츠를 적극 소개하면서 관광 활성화를 위한 노력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이밖에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수입품 하적 후 폐기되는 목재를 재활용해 제작한 집기 등을 영정도 지역 120여 개 소상공인 업장에 지원하는 등 ESG 활동도 추진할 예정이며, 동반위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추가 지원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이재실 현대백화점면세점 대표이사는 “이번 상생협약을 통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다방면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경제 활성화와 우수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해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오영교 동반위 위원장은 “동반위는 지역사회로의 동반성장 문화 확산의 일환으로 현대백화점면세점과 면세업계 최초의 지역 동반성장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하고, 향후 우수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발굴해 해외 진출을 돕기로 약속했다”며 “동반위는 앞으로 지역사회와 상생하려는 기업들의 다양한 노력을 지원하고, 지역과의 소통을 활성화하여 동반성장의 온기를 전국으로 확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지난해 허니버터아몬드로 유명한 바프(HBAF)와 협업해 ‘갈릭버터새우김’을 공동 개발하는 등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  

17일 오후, 서울 중구 동반성장위원회 본사에서 이재실 현대백화점면세점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네번째)와 오영교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이 지역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