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4 19:13 (월)
섬진강권 지자체 하동·광양·구례·곡성, 연계 사업 공유·추진 방안 논의
상태바
섬진강권 지자체 하동·광양·구례·곡성, 연계 사업 공유·추진 방안 논의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5.28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섬진강 관광시대 도약 위한 2분기 간담회 개최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하동군과 광양시·구례군·곡성군이 섬진강 관광 시대를 열기 위해  2분기 간담회를 오늘( 28일) 곡성군 일원에서 갖고 섬진강권 연계 사업을공유하고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섬진강권 통합 관광벨트’ 조성을 위한  이번 간담회에는 하승철 하동군수, 정인화 광양시장, 이상철 곡성군수, 김순호 구례군수 등 4개 지자체 시장·군수와 실무진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이날 문화체육관광부 남부권 광역 관광개발 계획 진흥 사업의 향후 추진 방향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특히 섬진강의 다양한 역사 문화 자원을 활용한 명품 100km 구간 걷기 코스 개발 계획을 공유하며 관광객의 지역 내 체류 시간 확대를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전망했다.

이들 4개 지자체는 2021년 섬진강권 통합 관광벨트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섬진강을 전국적인 관광명소로 발전시키기 위해 공동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

그 결과, 섬진강권 관광벨트 조성사업은 대통령의 지역 핵심 공약으로 선정됨은 물론 행정안전부의 지자체 간 협력 뉴딜 사업으로 선정되는 등의 성과를 이루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꾸준한 간담회 참석과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섬진강권 통합 관광 벨트 조성을 위한 지자체 간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