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5 21:57 (화)
박범인 금산군수, 베트남서 '금산인삼' 세일즈 박차, 판로 확대 나서
상태바
박범인 금산군수, 베트남서 '금산인삼' 세일즈 박차, 판로 확대 나서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4.05.24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박닌성 자빈현 및 호치민시 3박5일 일정 마무리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 방문 모습(짠 프억 아잉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장)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 방문 모습(짠 프억 아잉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장)/사진-금산군

[투어코리아=정하성 기자] 박범인 금산군수는 지난 21일부터 25일까지 3박5일의 베트남 해외 출장 일정을 통해 금산인삼의 판로를 확대하고 금산세계인삼축제의 교류 협력의 장을 넓히는 등 금산인삼 세일즈에 발벗고 나섰다. 

22일 첫 공식일정으로 박닌성 자빈현을 찾은 박 군수는 당딘맛 인민위원회 위원장과의 우호교류 간담회를 갖고 박닌성과 자빈현에서의 금산인삼 마케팅 확대, 인삼재배 기술 교육, 우수 인적자원의 교류 등을 논의했다.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 방문 모습(짠 프억 아잉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장)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 방문 모습(짠 프억 아잉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장))/사진-금산군

특히, 이날 일정은 당딘맛 위원장의 제41회 금산세계인삼축제 방문에 화답하고자 위해 이뤄졌으며 양 기관은 논의된 사항에 대한 실무협의를 통해 교류협력 방안을 구체화하기로 했다.

제1회 2024 호치민시 국제인삼약초축제 공식 초청을 받은 박 군수는 23일 짠 프억 아잉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외무국장 및 레 쯔엉 히엔 화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부사장과 우호교류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양 도시에서 개최되는 인삼축제 상호교류 △관광도시인 호치민시와 금산군의 인삼산업 협력을 통한 시너지효과 제고 등을 논의했다.

또, 관광청 관계자는 금산세계인삼축제에 깊은 관심을 표명하며 제42회 금산세계인삼축제에 방문해 축제 노하우를 배우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방문 모습(레 쯔엉 히엔 화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부사장)/사진-금산군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방문 모습(레 쯔엉 히엔 화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부사장)/사진-금산군

24일 제1회 호치민시 국제인삼약초축제장을 방문한 박 군수는 보반 호안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부위원장과 만남을 가졌다.

이들은 호치민시 국제인삼약초축제가 제1회인 만큼 42회의 역사를 자랑하는 금산세계인삼축제와의 축제 교류를 통해 양 도시 간 교류를 확대하고 금산군과 호치민시 인삼약초축제의 상호 연계 추진을 통한 상생 발전 방향 모색해 나가자고 했다.

이어 박 군수는 아시아한상총연합회 베트남총연합회를 방문해 베트남 지역에서의 인삼약초 관련 제품의 베트남 현지 유통 현황에 관한 설명을 듣고 향후 금산인삼약초 제품의 베트남 유통 협력을 당부했다.

또, 금산군 참가 기업 홍보부스 격려에 나섰으며 공식 일정인 개막식 참석 후 베트남 일정을 마무리했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이번 자빈현 및 호치민시와의 우호교류 확대를 위한 논의가 베트남과의 미래지향적인 관계로 나아가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 베트남 내 금산브랜드를 널리 알리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방문 모습(레 쯔엉 히엔 화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부사장)/사진-금산군
박범인 금산군수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방문 모습(레 쯔엉 히엔 화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관광청 부사장)/사진-금산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