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4 19:13 (월)
필리핀 국민배우 '멜라이', 한국을 가족여행 목적지로 알린다
상태바
필리핀 국민배우 '멜라이', 한국을 가족여행 목적지로 알린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4.05.2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 동남아시아 방한 시장 겨냥 ‘방한가족여행 명예홍보대사’위촉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한국관광공사는 21일 필리핀의 유명 코미디언 출신 영화배우 멜라이 칸티베로스 프란시스코(Melai Cantiveros Francisco, 이하 멜라이)를 ‘방한가족여행 명예홍보대사’로 위촉했다.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지난 21일 열린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식 기념사진을 찍었다.(왼쪽 3번째 멜라이. 오른쪽 2번째 공사 이학주 국제관광본부장)/사진-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21일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었다.(왼쪽 3번째 멜라이. 오른쪽 2번째 공사 이학주 국제관광본부장)/사진-한국관광공사

 현재 필리핀 인기 TV 프로그램 진행을 맡고 있는 멜라이는 유명 코미디언 겸 배우로 필리핀 국민의 전폭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작년에는 서울을 배경으로 한 영화 ‘맘 취프’에 출연해 2023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2023 Asia Artist Awards)에서 최우수 배우상을 수상한 바 있다.

멜라이가 가족과 함께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은 20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멜라이는 이번 홍보대사 위촉을 계기로 한국을 방문해 다양한 방식으로 한국을 여행한다. K-POP 열혈 팬인 자녀들과 댄스 클래스를 수강하고 홍대에서는 쇼핑도 즐길 계획이다. 어머니와는 헤어 메이크업 및 스파를 체험하며, 한국 스타일의 가족 스냅사진도 찍는다. 멜라이 가족의 한국 여행기는 6월 멜라이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 20일 용인 에버랜드를 방문 한 멜라이 가족/사진-한국관광공사
지난 20일 용인 에버랜드를 방문 한 멜라이 가족/사진-한국관광공사

공사 이학주 국제관광본부장은 “2023년 잠재방한여행객 조사에 따르면 필리핀인은 방한 시 희망 동반자로 배우자와 자녀, 부모를 우선순위로 꼽는 등 가족 여행을 선호하는 국가”라며, “공사에서는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즐길 거리를 발굴하고 홍보해 더 많은 필리핀인들이 한국여행을 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