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2 16:02 (일)
올해 수족구병 사망사례 국내 첫 확인
상태바
올해 수족구병 사망사례 국내 첫 확인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2.07.12 2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김현정 기자] 국내에서 수족구병(手足口病)으로 인한 사망사례가 처음으로 확인됐다.


12일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7일 경남지역에서 31개월 여아가 고열, 두통, 구토, 경직, 호흡곤란, 의식저하 등 수족구병, 무균성수막염, 뇌염의 증상을 보여 병원을 찾아 입원치료를 받았으나 당일 사망했다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는 이 여아의 검체를 정밀검사한 결과 '엔테로바이러스 71형'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수족구병은 만 5세 이하 영·유아들의 손, 발, 입 등에 물집이 생기는 바이러스성 전염병이다.

세잔느의 고향, 엑상프로방스

울산지역 출토유물 속속 ‘울산박물관’ 귀속

올 여름 휴가는 새소리・계곡・숲이 있는 산촌마을에서
"낭만 열차 경춘선,이젠 자전거로 달린다"
K2, 초경량 그늘막 텐트 ‘선쉐이드돔’ 출시!
사이판서 프러포즈 할 사람들 모여라!
40대 男 셋중 둘 ‘발기부전'..'파워킹 만나면 다르다!'

(참 좋은 관광정보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