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0 16:44 (목)
영동군, 올해도 우수시책 벤치마킹단 가동
상태바
영동군, 올해도 우수시책 벤치마킹단 가동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4.04.03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과, 홍성 스카이타워·서천 스카이워크 전망대 시설 시찰
홍성 스카이타워 벤치마킹.[사진=영동군]
홍성 스카이타워 벤치마킹.[사진=영동군]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충북 영동군이 올해에도 전국 지방자치단체나 기업체의 우수시책 벤치마킹에 나섰다. 

 3일 군에 따르면 22개반 66명으로 구성된 벤치마킹단이 상·하반기에 활동하게 되며, 상반기에는 각 부서의 벤치마킹단이 이달부터 왈동을 시작했다. 

관광과는 지난달 7일 레인보우 힐링 관광지 전망대 조성을 위해 홍성군 스카이타워와 서천군의 스카이워크 전망대 시설을 살펴보고 접목 방안을 모색했다.

 경제과에서도 지난달 15일 경북 포항시의 구룡포 아라광장과 경주시의 황리단길을 찾아 전통시장 다목적 광장 조성과 소상공인의 자생력 강화 방안 등을 벤치마킹했다. 
 

홍성 스카이타워 벤치마킹.[사진=영동군]
홍성 스카이타워 벤치마킹.[사진=영동군]

군은 상반기에 △체류형 농업 창업지원센터(전북 완주군) △공설종합장사시설(충남 보령시)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경북 상주시) △농업인 교육장 설비 보강(경기도 화성시) △통합이동지원센터 운영(충북 단양군) △양방향 재난 문자서비스(경북 경주시) 등을 벤치마킹 할 계획이다. 
 
벤치마킹을 통해 발굴한 우수시책은 결과보고서를 작성해 내부 전산시스템 게재하는 등 모든 직원들과 공유해 새로운 행정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방침이다. 

 특히 발굴한 우수사례를 영동군의 실정과 환경을 고려한 맞춤형 시책으로 새롭게 추진하고, 예산을 수반하는 사안은 추가경정예산과 내년도 예산에 적극 반영해 지속적으로 관리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벤치마킹단을 내실 있게 운영해 지속적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은 물론 우수시책을 지역 실정에 맞게 적용해 가시적인 성과를 내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 △친환경종합분석실 △스마트 데이터 플랫폼 구축 △하천 친수공간 활성화 등 벤치마킹단이 활동한 우수사례 25개 사업을 정책에 반영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