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5 00:44 (일)
대명소노그룹, 삼악산 케이블카 ‘열린관광지•야간명소’ 잇따라 선정
상태바
대명소노그룹, 삼악산 케이블카 ‘열린관광지•야간명소’ 잇따라 선정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3.11.13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악산 케이블카 전경
삼악산 케이블카 전경.[사진=대명소노그룹]

[투어코리아=이주현 기자] 강원도 춘천 의암댐 위로 운행되는 삼악산 호수케이블카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꼽은 ‘춘천 야간관광지 명소’와 함께 문체부가 선정하는 ‘2024년 열린 관광지 사업 신규 대상지’로 연이어 이름을 올렸다.
 
대명소노그룹 소노인터내셔널이 운영하는 삼악산 호수케이블카는 .삼천동에서 의암호를 가로질러 삼악산을 연결해주는 춘천시의 랜트마크로, 주간은 물론 야간에도 탁 트인 전경을 바라보며 편안한 휴식과 추억을 만들 수 있다.

대명소노그룹 소노인터내셔널은 삼악산 케이블카가 야간관광 잠재성 및 지역관광 활성화 기여도가 높은 자원으로 선정된 만큼, 춘천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써 입지를 넓혀나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삼악산 호수케이블카는 문체부가 꼽은 ‘2024년 열린 관광지 사업 신규 대상지’로도 선정됐다.

열린 관광지 사업 신규 대상지는 관광지의 보행로, 경사로를 정비해 이동 불편을 해소하고 누구에게나 편리하고 즐거운 여행 여건을 조성한다.

회사측은 특히 배리어 프리(장애물 없는 생활 환경) 전문가 및 장애인 당사자가 참여하는 맞춤형 현장 컨설팅을 거쳐 세부 사업계획을 확정할 예정이다.

대명소노그룹 관계자는 “신규 산업 대상지와 관광 명소로 주목된 만큼, 앞으로도 지역 내 관광객을 유치와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