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17 19:30 (금)
"합천황매산 은빛 억새로 가을 낭만을..." 억새축제 21일 개막
상태바
"합천황매산 은빛 억새로 가을 낭만을..." 억새축제 21일 개막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3.10.17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천 황매산 은빛 억새축제 21~29일 개최
합천 황매산 은빛 억새축제 21~29일 개최

[투어코리아=김지혜 기자] 경남 합천군이 매혹적인 은빛물결로 일렁이는 억새를 주제로 ‘제2회 합천 황매산 억새축제’를 오는 21일부터 29일까지 합천 황매산군립공원 일원에서 개최한다.

합천군 가회면·대병면과 산청군 차황면의 경계에 위치한 황매산은 봄에는 진분홍 산철쭉이 천상화원을 이루고 가을이면 은빛물결 억새가 장관을 이룬다.

황매산(해발1,113m)은 준령마다 굽이쳐 뻗어나 있는 빼어난 기암괴석과 그 틈을 비집고 휘어져 나온 소나무와 철쭉이 병풍처럼 수놓아 영남의 금강산이라 불리는 곳이다. 

해발 850m 정상 주차장까지 차량으로 올라갈 수 있어 접근성이 좋으며 산 정상부도 능선을 따라 완만하게 이어져 부담 없이 황매평원까지 오를 수 있다. 

황매평원 내 억새는 축구장 60개(60ha) 크기의 군락지을 형성하고 있어 발 닿는 곳곳이 포토존이 된다. 정상 주차장에서 도보로 10분만 걸으면 만날 수 있다.

군은 축제기간 해발 900~1000m에서 공연, 피크닉존, 체험존, 포토존 등을 꾸며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1일 오후 개막식을 시작으로 전국 최대 억새군락지를 보다 많은 사람이 보고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예술공연과 체험거리가 준비된다.

또한 평소 황매산을 찾기 힘든 교통약자들을 위한 나눔카트 투어가 진행된다. 나눔카트 투어는 노약자, 장애인, 유아와 동반 보호자 1인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황매산군립공원 홈페이지에서 사전예약 후 이용할 수 있다.

지역민들이 직접 재배하고 생산한 농특산물 판매장과 먹거리장터는 11월 19일까지 운영된다. 

잔디광장에 새롭게 마련되는 피크닉존과 대형 아트그늘막에서 가족, 연인, 친구들과 여유롭게 쉬어가며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도 있다.

27일에는 오후 7시부터 잔디광장에서 어쿠스틱밴드와 트로트 공연 등 ‘별빛 콘서트’가 열린다.

축제기간 내 차량 정체 및 교통 혼잡을 최소화하기 위해 평일 1대, 주말 2대 덕만주차장에서 정상주차장 부근까지 셔틀버스를 운행해 방문객의 이동편의를 높인다.

축제 관계자는 “올가을 억새 일렁이는 황매산에 방문하시어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함께 완연한 가을을 만끽하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