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5 22:37 (일)
‘서울전역 한파특보 발효’...서울시,한파 종합지원상황실 가동
상태바
‘서울전역 한파특보 발효’...서울시,한파 종합지원상황실 가동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11.29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한파주의보
서울 전역에 한파경보 발령

기상청이 29일 오후 6시 서울 전역에 한파경보를 발령함에 따라, 서울시는 한파 종합지원상황실을 가동하고 비상근무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한파경보는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5도 이하로 이틀 이상 지속되거나, 전날보다 15도 이상 하강해 3도 이하가 예상될 때 내려진다. 

한파 종합지원상황실은 한파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상황총괄반, 생활지원반, 시설복구반으로 이뤄졌으며, 기상현황, 피해발생현황, 취약계층 및 취약시설 보호현황 등에 대한 모니터링 및 대응활동관리 등의 기능을 하고 있다.
 
아울러 시는 사회관계망(SNS)과 긴급재난문자를 통해 건강관리에 유의하도록 시민들에게 시민행동요령을 전파하는 한편, 급격한 기온 하강으로 난방기기 사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안전사고 예방에 각별히 주의하도록 안내했다. 

특히, 모바일 ‘서울안전앱’을 통해 한파를 비롯한 각종 재난시 시민행동요령과 실시간 재난속보를 제공하고 있다. ‘서울안전앱’은 구글플레이, 앱스토어 등을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시는 한파로 인한 인명피해가 없도록 돌봄이 필요한 취약어르신에게 격일로 전화와 미수신시 방문을 통해 안전을 확인하고, 거리노숙인 상담과 거리노숙인 밀집지역에 인력을 확대하고 순찰을 강화할 계획이다. 필요시 겨울철 난방용품 등 구호물품도 지급할 예정이다.

최진석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갑작스럽게 한파가 찾아온 만큼 한파 종합지원상황실을 즉시 가동해 시민피해가 없도록 꼼꼼히 챙길 것”이라며, 시민들에게 강추위 건강관리와 어려운 이웃에 대한 관심과 배려를 당부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