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1-29 17:41 (일)
인천공항 일일 여객수, 986일만에 9만명 돌파.코로나 이전 대비 39.2%회복
상태바
인천공항 일일 여객수, 986일만에 9만명 돌파.코로나 이전 대비 39.2%회복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11.07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일 인천공항 일일 여객이 코로나 이후 처음으로 9만명을 넘어선 93,251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인천공항 하루 여객이 9만명을 넘은 것은 코로나 이전인 2020년 2월 24일 이후 986일 만으로, 올해 1월 1일 실적(9,093명) 대비해서는 10배 이상 증가한 수치이다. 코로나 기간 중 최저여객수는 지난 2020년 5월 26일 2,601명이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국제 하늘길이 열리며 인천공항 일일 여객수는 ▲6월 30일 5만명 돌파 ▲7월 17일 6만명 돌파 ▲ 7월 31일 7만명 돌파 ▲10월 16일 8만명 돌파 ▲11월 6일 9만명 돌파 등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공사는 이를 코로나 이전 전체 여객수요의 24.6%(19년 10월 기준)를 차지했던 일본, 대만의 코로나 봉쇄 완화 등에 의한 것으로 분석했다.

일본 당국은 지난 10월 11일 코로나19로 중단된 외국인 무비자 입국을 재개한 바 있다. 코로나 직후 강력한 방역을 유지해온 대만 역시 9월 16일부터 무비자 관광을 재개하는 한편, 지난 10월 13일에는 입국 후 격리를 완전 해제하는 조치를 취했다.

국내의 경우에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무사증 입국 재개 방침(10월 19일)에 따라 2020년 3월에 무사증 입국이 잠정 정지됐던 91개 국가 지역 모두 11월 1일부터 무사증 입국 제도를 재적용 받게 된 것도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2022년 10월 기준으로 인천공항의 여객 회복률은 2019년 동월 대비 39.2%(5,882,566명→2,303,682명)까지 올라간 상태이며, 특히 중국 노선을 제외하면 48.5%(4,662,936명→2,260,276명)를 기록해 코로나 이전 대비 거의 절반수준까지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지역별 여객운송 회복률은 ▲미주가 77.4%('19년 10월 482,693명→'22년 10월 373,788명)로 가장 높고, ▲중국이 3.6%(1,219,630명→43,406명)에 그쳤다.

▲동남아 51.9%(1,836,165명→953,293)  ▲대양주 51.0%(268,314→136,899)   ▲일본 44.3%(661,194명→293,172명) ▲유럽 47.4%(587,536→278,743)▲동북아 16.1%(641,705→103,277명) 등 이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국내외의 우호적 환경 조성으로 여객 회복세가 가팔라지고 있어 항공사, 상업시설 등 공항생태계 회복에 긍정적 신호가 이어지고 있다”며, “수요 증대를 위한 인천공항 차원의 노력은 물론, 인천공항이 안전하고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주요시설 점검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코로나 이전 인천공항 출국장 모습
코로나 이전 인천공항 출국장 모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