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2 16:02 (일)
한여름 딸기 맛보러 논산으로 달콤 여행!
상태바
한여름 딸기 맛보러 논산으로 달콤 여행!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2.06.08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철 대표 과일로 자리잡은 달콤한 딸기를 논산에서 한여름에도 맛볼 수 있다.

논산시는 딸기향 농촌테마공원 자연학습체험장에 여름딸기 품종인 ‘고슬’을 정식(定植)했다. ‘고슬’은 가을에 정식해서 겨울을 지나 수확하는 일반적인 딸기의 특성과 다르게 높은 온도에서도 꽃대가 잘 생기는 특성을 갖고 있다.

관내 농가에서도 작목반이 조직되어 운영될 만큼 널리 재배되고 있는 품종으로, 겨울은 물론 여름에도 딸기를 만날 수 있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현재 자연학습체험장은 여름딸기 품종인 ‘고슬’과 함께 영양번식체인 딸기의 런너가 행잉베드 밑으로 늘어져있어 가족 단위는 물론 남녀노소 관람객에게 이색적인 경관을 선보이고 있다.

박용식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논산을 대표하는 딸기를 사계절 만날 수 있는 색다른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해 ‘논산하면 딸기, 딸기하면 논산’이라는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겠다”며 “주변 탑정호를 비롯한 다양한 관광자원과 함께 자연과 함께할 수 있는 체험장에서 달콤한 추억을 만들어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2월 도시민에게 개방한 자연학습체험장은 전년도 9월에 정식한 다양한 품종의 딸기 재배전시와 함께 휴식을 즐길 수 있는 테마존을 구성해 많은 관람객에게 인기를 얻고 있으며, 현재까지 1만 6천여 명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딸기 품종 고슬정식
여름딸기 품종 고슬정식

<사진/논산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