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6 14:01 (일)
밀양강 둔치, 향긋한 장미향기 맡으며 산책해요!
상태바
밀양강 둔치, 향긋한 장미향기 맡으며 산책해요!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2.05.20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계절의 여왕 5월을 반기듯 형형색색 장미꽃이 경남 밀양시 삼문동 밀양강 둔치를 곱게 장식, 그윽한 장미 향기로 관광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벚꽃과 이팝꽃이 지고 난 후 이어서 이곳 둔치 장미원에 빨간색, 분홍색, 노란색의 알록달록한 장미들이 피어나 눈길을 사로잡으며 힐링을 선사한다.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현재 장미원에는 둡트로쉬, 프리지아 등 28종, 총 3만여 송이의 장미가 나들이객과 산책 나온 시민들을 반긴다. 시는 기존 5,500㎡였던 면적을 확장해 올해 6,400㎡의 장미원을 조성했으며, 밀식돼 있던 장미 3,000송이를 확장 구역에 이식하여 밀도 조절을 했다. 이번 작업으로 장미원은 한껏 더 멋을 내게 됐다.

밀양시는 관수와 시비작업은 물론 해충 방제 및 전지 작업 등을 통해 50년 만에 최악의 가뭄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수많은 장미들을 피워냈다.

시 관계자는 “주말에 많은 관광객들이 다녀가고 있고, 앞으로도 많은 관광객들의 방문이 예상되는 만큼 유지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시민들의 휴식과 힐링을 위해 최고의 장미원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밀양시 삼문동 장미원 전경

 

<사진/밀양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