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6 14:01 (일)
여름, 대구 달굴 '컬러풀·치맥 축제'로 일상 회복 축하!
상태바
여름, 대구 달굴 '컬러풀·치맥 축제'로 일상 회복 축하!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5.17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컬러풀 페스티벌, 7월8~10일, 치맥 페스티벌 7월 6~10일 열려

"3년 만에 열릴 2022 대구 컬러풀 페스티벌과 2022 대구 치맥 페스티벌을 대구시민과 관광객들이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축제로 만들어, 위기를 잘 극복한 대구 시민과 관광객을 위로하고 돌아온 일상을 축하하는 장이 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자."

권영진 대구시장은 17일 시청별관 대강당에서 개최된 확대간부회의에서 이같이 당부했다.

권영진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시장

또 “이 두 축제기간이 겹쳐지는 만큼 두 축제가 상승효과를 낼 수 있도록 잘 연결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하고, 특히 폭염 속에서 시민들과 관광객이 안전하게 축제를 즐기고, 근무자와 자원봉사자들이 사고 없이 축제를 준비할 수 있도록 철저한 안전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다음 주면 코로나19 이후 세계에서 열리는 전시 컨퍼런스 중 가장 큰 행사가 될 '2022세계가스총회'가 대구에서 전면 대면으로 개최된다”며, “대구의 새로운 도약뿐만 아니라 인류가 새로운 일상으로 나아갈 수 있는 중요한 기폭제가 될 이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도록 전 부서가 적극 참여해달라”고 주문했다.

“새 정부에 제안했던 우리 지역 7대 공약, 15대 정책과제, 46개 세부과제가 인수위 균형발전특위 국정과제로 채택돼 다행이지만, 대구 재도약에 큰 도움이 될 각 사업들이 잘 이행될 수 있도록 세부이행계획을 수립해 해당 부처를 찾아다니며 이행을 촉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구시 확대간부회의 모습
대구시 확대간부회의 모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