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9:29 (금)
“노란 물결 속 거닐어요”... 한강공원 전원풍경단지 유채꽃 물결
상태바
“노란 물결 속 거닐어요”... 한강공원 전원풍경단지 유채꽃 물결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2.05.16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유채꽃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유채꽃./사진=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서울 한강공원 곳곳이 노란 봄 옷을 입었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봄기운 가득한 한강을 만들고자 조성한 전원 풍경단지 4개소에 노란 유채꽃이 만발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한강공원 전원풍경단지 유채꽃밭은 반포, 광나루, 양화, 난지 등 4개소에 총면적 32,300㎡ 규모로 조성했다.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유채꽃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유채꽃/사진=서울시 한강사업본부

현재 꽃이 만개하고 있으며 이번 주말(20~21일)까지는 샛노란 풍경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은 서울의 대표적인 유채꽃 명소로 오랜 시간 많은 시민의 사랑을 받고 있다. 

올해도 드넓은 유채꽃밭이 노란빛 장관을 선사해 꽃과 강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는 시민들의 발길이 늘고 있다.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유채꽃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유채꽃/사진=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이에 한강사업본부는 서래섬을 찾는 시민에게 야간에도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자, 지난 13일부터 오는 22일까지 서래섬 유채꽃밭 중앙 산책로 약 230m 구간에 조명을 설치했다. 

꽃길 조명은 매일 오후 7시 30분에 점등되며, 시원한 봄밤에 색다른 산책을 즐길 수 있다.

서래섬 야간조명
서래섬 야간조명/사진=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윤종장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어느덧 초여름 날씨를 보이는 5월, 아직 봄을 보내기 아쉽다면 노란 물결 일렁이는 한강공원에 방문해 보시기를 바란다.”며, “시민들이 한강공원에서 편안한 휴식과 건강한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지속해서 가꾸어 가겠다.”고 말했다.

양화한강공원 전원풍경단지 유채꽃
양화한강공원 전원풍경단지 유채꽃/사진=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