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1 10:48 (목)
수원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에서 미술작품 감상하세요!
상태바
수원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에서 미술작품 감상하세요!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4.15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공원녹지사업소-한국미술협회 수원지부, 전시관 운영 협약

수원시가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전시관에 수준 높은 미술작품을 전시한다.

수원시공원녹지사업소와 (사)한국미술협회 수원지부는 최근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전시 운영' 협약을 체결하고,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전시관에서 정기적으로 한국미술협회 수원지부 소속 작가의 전시회를 열기로 했다. 4월 말에 첫 초대작가 전시회를 열 예정이다.

두 기관 관계자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2층에 있는 전시관(144.75㎡)에는 전시홀 1개가 있다. 수원시는 전시 공간과 전시관 기본 물품을 제공하고, (사)한국미술협회 수원지부는 협회 소속 작가의 초대전을 지속해서 개최한다.

수원시공원녹지사업소는 광교호수공원 해설사 육성과 연계한 관광프로그램도 개발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관광객들은 해설사의 설명을 들으며 프라이부르크 전망대를 관람하고, 전시회 작품을 감상한 후 생태환경체험 교육관·원천호수나루터를 둘러볼 수 있다. 관광프로그램은 매주 1회 진행할 예정이다.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 관계자는 “(사)한국미술협회 수원지부와 협력해 광교호수공원 전망대 전시관을 활성화하겠다”며 “초대작가전을 함께 운영하면 전시 기획·추진·운영 등에 관한 노하우를 배울 것"이라며 “초대전에는 유명 작가의 작품뿐 아니라 재능 있는 아마추어 유망 작가의 작품도 전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9년 3월 개관한 프라이부르크 전망대는 수원시 국제자매결연 도시이자 ‘독일의 환경수도’라고 불리는 프라이부르크시(Freiburg) 제파크 공원에 1995년 건립된 전망대(18m)와 같은 형태다. ‘프라이부르크 전망대’라는 이름은 자매도시 결연을 기념하고, ‘환경 수도’를 향해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표현한 것이다.

두 기관 관계자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수원시공원녹지사업소와 (사)한국미술협회 수원지부가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전시관 운영'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