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3 12:23 (월)
한옥마을 관광객과 ‘비빔춤’ 추며 ‘얼쑤~’.. ‘비빔 퍼포먼스’ 펼쳐 
상태바
한옥마을 관광객과 ‘비빔춤’ 추며 ‘얼쑤~’.. ‘비빔 퍼포먼스’ 펼쳐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2.03.28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밥알과 비빔재료 캐릭터로 분장해 놋그롯과 도마 수레 타고 행진

전주지역 청년 무용수들이 전주의 대표음식인 ‘비빔밥’의 재료로 분장하고 남천교와 은행로, 태조로 등 전주한옥마을에서 여행객과 비빔춤판을 펼치는 ‘비빔 퍼포먼스’를 지난 20일과 26일 진행했다.

청년무용수들은 전주시립국악단 연주곡인 ‘한바탕 전주’(천정완 작사, 김백찬 작곡, 김민영 노래)에 맞춰 비빔춤을 추면서 행진을 펼쳤다.

비빔 퍼레이드는 한복차림의 각시탈과 방상시탈, 민복차림의 패랭이 모자를 쓴 만담꾼 등 4명을 선두로 은색 상의와 흰색 하의 차림의 ‘흰 밥알’ 캐릭터들이 놋그릇 수레를 이끌었다. 또, 현대식 복장에 형형색색의 갓을 쓰고 색동천을 목과 손목 허리에 휘감은 ‘비빔재료’ 캐릭터들이 도마 수레를 타고 그 뒤를 이었다.

특히 무용수들은 은행로와 태조로가 만나는 사거리에서는 잠시 행진을 멈춰 세우고 비빔춤을 선보였다. 이들은 △하늘 높이 날아오르는 방상시탈의 ‘익스트림’ △밥알 캐릭터의 ‘스트릿댄스’ △비빔 캐릭터의 ‘발레’ △만담꾼들의 ‘현대무용’ 등 뮤지컬을 연상하는 복합 안무를 선보여 관광객들의 탄성을 자아내기도 했다.

‘비빔춤’을 개발한 오해룡 포스댄스컴퍼니 대표는 “대형 놀이동산에서 관객들과 호흡하는 거리 퍼레이드에 영감을 받아 전주에서 최적지인 한옥마을을 배경으로 관광객을 위한 비빔퍼레이드를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