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22 17:08 (일)
티웨이항공, 사이판 노선 설 연휴부터 재개..주 2회 운항
상태바
티웨이항공, 사이판 노선 설 연휴부터 재개..주 2회 운항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2.01.28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웨이항공이 이번 설 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29일부터 격리 없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여행지인 사이판 노선 운항을 재개한다.

인천-사이판 노선은 설 연휴 기간 1월 29일 2월 2일 운항되고, 2월 6일부터는 매주 목요일과 일요일 주 2회 운항을 이어갈 계획이다.

인천-사이판 노선은 인천공항을 오전 9시 출발해 사이판 현지에 오후 2시 30분 도착하며, 돌아오는 항공편은 사이판 현지를 오후 3시 30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오후 7시 20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사이판이 속한 북마리아나제도는 현재 대한민국과 트래블버블이 체결돼 있어 10일의 자가격리가 면제된다. 트래블버블을 통한 격리 면제는 여행사 패키지 상품 예약자에 한해 가능하다.

사이판 입국 시 도착 시간 기준 1일 이내에 시행한 신속 항원 검사(Antigen) 영문 음성 확인서와 영문 백신 접종 증명서, 대한민국 입국 시 출발일 기준 48시간 내 실시한 PCR 검사 음성 결과지를 제출해야 한다.

또 마리아나 관광청에 따르면 2월 북마리아나 제도에 입국하는 트래블버블 승객은 한국 귀국용 PCR 검사가 무료로 지원되고, 온라인 사전 신청 시 여행 지원금 100달러도 제공된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깨끗한 환경과 한적한 분위기에서 안심하고 사이판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타이밍”이라며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고 안전 운항을 통해 승객들이 안심하고 해외 여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