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5 21:45 (금)
인천 의료관광 ICT 원격진료로 디지털 전환, 해외환자 유치 박차
상태바
인천 의료관광 ICT 원격진료로 디지털 전환, 해외환자 유치 박차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1.12.16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T 원격진료’시스템 기반 ‘글로벌 헬스케어센터’ 카자흐스탄에 개소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는 비대면 시대에 맞춰 ‘ICT 기반 비대면 원격진료·상담’이 가능한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글로벌 헬스케어센터’를 카자흐스탄 알마티에 개소하고 개소식을 15일 온라인 중계했다.

2021년 문화체육관광부 국비 공모사업인 ‘인천형 융·복합 의료관광클러스터 사업’의 일환으로추진된 ‘ICT 기반 비대면 원격진료·상담’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기존 오프라인 형태의 해외환자 유치가 어려운 상황을 타개하기 위한 것이다.

해외 환자가 현지 의료진과 ICT 기반의 원격시스템을 통해 인천 지역 의료진에게 진료를 봄으로써 해외 현지 의료관광 대기수요 흡수할 것으로 기대된다.

15일 열린 자흐스탄 알마티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글로벌 헬스케어센터’ 개소식
15일 열린 자흐스탄 알마티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글로벌 헬스케어센터’ 개소식

특히 한국 입국 전 인천 의료진과의 사전 원격진료를 통해 해외환자의 궁금증 해소 및 만족도를 높여 실제 방인 치료로 이어지고 있어, 해외환자 유치의 새로운 모델이 되고 있다.

이번에 개소한 알마티 사무실은 카자흐스탄 알마티 중심가에 유동인구가 많은 카이사르 플라자(KAISAR PLAZA) 쇼핑몰 1층에 위치해 카자흐스탄 환자들의 접근성이 좋은 곳이다.

15일 열린 자흐스탄 알마티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글로벌 헬스케어센터’ 개소식
15일 열린 자흐스탄 알마티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글로벌 헬스케어센터’ 개소식

이번 개소식에는 지난 11월 ICT 플랫폼(ictincheon.com)을 통해 원격진료 후 실제 입국한 갑상선암 1호 환자의 온라인 사후관리 상담 시연도 실시, 행사의 의미를 높였다.

하반기 시작된 원격진료 환자는 총 131명, 이중 8명이 한국에 입국하여 진료 중에 있다. ICT 원격진료 시장의 잠재력을 파악한 ㈜와우보스-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컨소시엄은 향후 러시아에도 해외 센터를 추가 개설하여 원격진료를 통한 외국인환자 유치에 전력을 다할 예정이다.

인천관광공사 의료웰니스팀 김민경팀장은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의료관광객 유치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해외환자 유치의 새로운 모델인 ‘ICT 기반 원격진료 사업’을 내년에는 더 확대해, 더 많은 인천지역 의료기관이 해외환자 유치에 박차를 가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5일 열린 자흐스탄 알마티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글로벌 헬스케어센터’ 개소식
15일 열린 자흐스탄 알마티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글로벌 헬스케어센터’ 개소식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