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7 11:16 (수)
‘남원 광한루원’으로 주말 나들이! 대면 공연 풍성
상태바
‘남원 광한루원’으로 주말 나들이! 대면 공연 풍성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11.11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복시청회, 꽃담장 기획공연, 마당극 등 개최

‘위드코로나’에 맞춰 남원 광한루원 일원에서 반가운 대면공연이 풍성하게 펼쳐져 가족, 친구, 연인과 주말 나들이를 즐기기 좋다.

한복으로 물드는 늦가을 정취 만끽

우선 그동안 중단됐던 2021 ‘남원 한복문화 가을주간’ 행사를 시작으로 오는 13일, 14일 오후 2시에 한복시청회 공연이 광한루원에서 열린다. 한복시청회는 지난 10월에 이어 두 번째로 한복과 예술분야를 접목해 한복의 멋스러움을 선보이기 위한 특화된 문화공연이다.

한복으로 물드는 늦가을의 정취에 다양한 장르의 선율을 즐길 수 있다.

공연의 첫 무대는 감성 보컬밴드 ‘뮤즈그레인’이 장식한다.

팝을 기반으로 락, 포크 등의 장르를 세밀한 노랫말로 녹여내는 실력파 밴드이다. ‘제니스’는 한국을 대표하는 혼성5인조 아카펠라 그룹으로 사람의 목소리가 최고의 악기임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외에도 재즈밴드 ‘바람처럼’, 클래식 앙상블 ‘디네트’가 출연한다.

최고의 소리에 아름다움 한복을 더해, 보는 줄거움까지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예촌the이음에서 즐기는 꽃담장 공연

또 꽃담장 기획공연을 예촌the이음에서 만나볼 수 있다. 13일부터 28일까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저녁 6시에 시작한다.

이 행사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 문화예술단체의 공연활성화를 위해 준비됐다. 노을, 립업, 메모리아, 푸른시절, 오하늘, 춘향골음악사랑협회 등 다채로운 공연이 무대에 오른다.

마당극으로 활기 가득

재미를 더하는 마당극도 다시 찾아 온다. 13일과 14일 오후2시에 관서당 마당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관서당을 배경으로 전통혼례 풍경을 담은 ‘시집가는 날’ 은 공연 분위기를 띄울 예정이다. 재미는 물론 우리 옷 한복의 아름다움을 다시 한 번 느끼고 추억과 설레임을 안겨 줄 수 있도록 준비했다.

관서당 마당 돌담길에는 2021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 특별 기획전시도 12월 5일까지 열린다. ‘어디엔들 서예가 없으랴!’ 주제로 광한루원 돌담길과 서예가 함께 잘 어우러져 서예한마당을 잘 표현했다.

남원시는 “위드코로나로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라 이번 공연을 마련했으며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들이 공연을 즐기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남원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