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11:33 (월)
싱가포르항공, 자가 격리 없는 여행안전권역 한국-싱가포르 항공편 운항
상태바
싱가포르항공, 자가 격리 없는 여행안전권역 한국-싱가포르 항공편 운항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1.10.12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가포르항공은 서울을 포함해 총 14개 도시에 자가 격리 없이 비행할 수 있는 여행안전권역(Vaccinated Travel Lane, VTL) 항공편을 확대 운항할 계획이다.

여행안전권역 합의에 따라 항공편을 운항하는 국가는 대한민국을 포함해, 브루나이, 독일, 캐나다, 덴마크, 프랑스, 이탈리아, 네덜란드, 스페인, 영국 및 미국 등이다.

한국-싱가포르 간 여행안전권역 합의로 한국-싱가포르 여행안전권역 항공편은 인천 출발 기준 오는 11월 16일터 운항을 시작한다.

한국-싱가포르 노선을 이용하는 승객들은 싱가포르 여행뿐만 아니라 싱가포르 창이 국제공항을 경유해 싱가포르항공 그룹 네트워크 내 59개의 목적지로 편리하게 환승해 여행할 수 있게 된다.

싱가포르항공은 지난 9월, 반다르 세리 베가완, 프랑크프루트, 뮌헨 노선이 여행안전권역 합의로 항공편 운항을 시작했다.

오는 19일부터 암스테르담, 바르셀로나, 코펜하겐, 런던, 로스앤젤레스, 밀라노, 뉴욕, 파리 및 로마 노선에도 여행안전권역 합의에 따라 항공편 운항을 예정하고 있으며, 향후 추가될 도시들도 순차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싱가포르항공의 자회사 스쿠트항공도 오는 20일부터 싱가포르-베를린 노선에 여행안전권역 항공편을 운항할 예정이다.

한편, 싱가포르항공은 고객의 건강과 편리하고 안전한 비행을 위해 다양한 디지털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싱가포르항공의 건강 및 안전 조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싱가포르항공 케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