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1 18:11 (목)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야간 관광명소 ‘각광’
상태바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야간 관광명소 ‘각광’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9.2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환경·문화유산·첨단기술 조화로 환상적인 광경 연출
10월 2일까지 1일 2회 진행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자연환경과 문화유산, 첨단기술이 어우러진 전북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가 환상적인 광경을 연출해내며 명실상부한 야간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 쇼는 문화재청과 전라북도, 익산시가 주최하고 (재)전라북도콘텐츠융합진흥원이 주관하는 행사로 지난 3일 개막해, 오는 10월 2일까지 저녁8시와 9시 1일 2회 진행된다.

이번 쇼는 무왕의 파란만장한 일대기와 미륵사 창건 설화를 프로젝션 맵핑, 드론을 이용해 관람객들에게 익산 미륵사지의 환상적이고 감동적인 장면들을 선사한다.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4회에 걸쳐 진행되고 있는 드론쇼는 고도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250대의 드론을 이용해 현재 현장 복원이 어려운 목탑을 처음으로 가상 복원해 1400년 전 삼국시대 최대가람 미륵사의 3탑(동탑-목탑-서탑)을 한번에 구현했다.

또한 미륵사 창건설화에 나오는 미륵불과 서탑 출토 사리장엄 등이 구현되면서 세계유산 미륵사지의 밤하늘을 환상적으로 수놓으며 경이로움을 느끼게 하고 있다.

미륵사지 석탑과 일원에서 ▲메인 미디어아트 쇼 ▲사전 이벤트‘소원의 석재’▲미륵사지 연지를 활용한‘연지의 기억’등 3개 프로그램과 시민들이 참여하는 버스킹 공연(금, 토)을 관람할 수 있다.

미디어아트쇼는 드넓게 펼쳐진 미륵사지 야외광장에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와 소독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진행된다.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익산시 관계자는 “지난 추석 연휴에 이어 지난 주말까지 환상적인 미디어아트쇼를 보기 위해 미륵사지 석탑 복원, 국립익산박물관 개관 이래 가장 많은 관람객이 방문, 큰 인기를 실감케 했다”며 “특히 이번 쇼는 정헌율 익산시장이 그동안 활용에 어려움을 겪었던 세계문화유산을 첨단기술로 복원해낸 사례로 관광 활성화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는 평가가 나온다”고 전했다.

정헌율 시장은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는 첨단기술을 선도하는 익산의 잠재력을 확인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위드 코로나시대를 대비해 다양한 분야의 야간 관람형 명소들을 발굴하고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

한편, 익산시는 세계유산 미륵사지와 왕궁리유적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세계유산 축전과 활용 프로그램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해왔다. 올해 연말 국립익산박물관에서 ICT를 활용한 어린이박물관 개관을 준비 중이며 내년에는 백제왕궁 ICT역사관이 개관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최근 미륵사지를 대상으로 공모 신청한 ‘2022년 세계유산 미디어아트사업’에 최종 선정되면서 세계유산의 가치확산과 관광 활성화가 기대된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