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3 19:02 (금)
가을 비대면 안심 관광지 ‘강진 백운동 원림’에서 가을 정취를!
상태바
가을 비대면 안심 관광지 ‘강진 백운동 원림’에서 가을 정취를!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9.27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 ‘가을 비대면 안심 관광지’ 선정
강진 별서정원
강진 별서정원

전남 강군군 백운동 원림이 한국관광공사 선정 ‘가을 비대면 안심 관광지’로 꼽혔다.

강진 백운동 원림은 담양 소쇄원, 완도 보길도의 세연정 등과 함께 호남의 3대 정원으로 불리고 있으며, 조선 선비들의 은거문화를 알려주는 중요한 문화유산이다.

강진 별서정원
강진 별서정원

조선 중기의 처사 이담로(聃老, 1627~1701)가 들어와 계곡 옆 바위에 ‘백운동(白雲洞)’이라 새기고 조영(造營)한 원림으로, 자연과 인공이 적절히 배합된 배치와 짜임새 있는 구성을 이루며 우리 전통 원림의 원형이 그대로 보존된 곳이다.

이후 다산 정약용 선생이 1812년 이곳을 다녀간 뒤 아름다운 경치에 반해 제자 초의선사에게 백운동도를 그리게 하고, 백운동 원림의 12승경을 노래한 시문을 남겼는데 이를 근거로 유서 깊은 전통별서의 모습을 재현했다.

강진 별서정원
강진 별서정원

또한 백운동 원림 인근에는 월출산 밑으로 넓게 펼쳐진 33.3ha에 이르는 강진다원과 소박한 것의 아름다운을 지닌 천년고찰 무위사 등이 인접해 있어 가족과 연인이 함께 방문해 가을을 즐길 수 있는 관광지로 각광받고 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강진군은 백운동 원림과 더불어 가우도, 강진만 생태공원, 다산초당 등의 관광지와 한정식, 회춘탕, 전어요리와 같은 맛도 즐길 수 있는 남도 답사 1번지”라며 “아름답고 깨끗한 강진에서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여행을 추천한다”고 전했다.

강진 별서정원
강진 별서정원

<사진/강진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