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11:33 (월)
인천공항 코로나19 검사센터, 제1터미널에도 25일부터 운영
상태바
인천공항 코로나19 검사센터, 제1터미널에도 25일부터 운영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8.23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에는 1터미널 교통센터 서편에도 1개소 추가 오픈 예정 

현재 인천공항 제2터미널에서만 운영 중인 ‘코로나19 검사센터’가 오는 25일부터는 제1여객터미널에서도 운영을 시작한다.

제1터미널 검사센터 위치도
제1터미널 검사센터 위치도

이는 향후 항공수요 회복기에 대비하고 출국 여행자들에게 편의 제공을 위한 것이다.

1터미널 코로나19 검사센터는 이원의료재단이 운영을 담당하며 제1여객터미널 교통센터 1층 야외지역 동편에 위치하고 있다.

또한 오는 9월 중에는 1터미널 교통센터 서편 지역에 명지의료재단이 운영하는 검사센터 1개소가 추가로 오픈 될 예정이다.

이번 1터미널 동편 검사센터와 향후 오픈 예정인 서편 검사센터, 2터미널 검사센터는 검사방식, 검사가격 모두 동일하게 운영되며, 인천공항 홈페이지 예약 후 이용 가능하다.

검사센터의 운영시간은 매일 오전7시∼오후 6시까지이며, 주말·공휴일에는 오전 9시~오후 6시까지이며, 점심시간인 12시~1시는 제외다.

검사비용은 진찰료, 검사 비용, 음성확인서 발급 비용을 포함하여 PCR검사 총 12만6,000원, 항원검사 6만6,000원 등이다. 다만, 주말·공휴일과 평일 아침 7~9시에는 추가 비용이 발생한다.

코로나19 항원·항체검사는 약 1시간 정도 소요되나 PCR 검사는 장시간이 소요되므로 해외 출국을 앞두고 검사센터를 이용하는 경우 검사별 결과확인 가능시간을 미리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코로나19 검사 비용

또한 공사와 KT 및 코로나19 검사센터 운영 의료기관들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코로나19 검사센터 예약·접수 및 음성 확인서 발급이 가능한 맞춤형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개발해 오는 10월부터 1차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해 12월 인천공항 2터미널에 코로나19 검사센터를 오픈한 후 현재까지 약 3만 6천여 명이 출국 전 코로나19 검사 및 음성확인서를 발급했다.

인천공항공사는 “출국여객의 점진적 증가 및 해외 각국의 입국제한 강화 등에 따라 검사센터 이용수요는 점차 증가해왔다”며 “또 향후 항공수요 회복기에 적기 대응하기 위해 1터미널에 코로나19 검사센터 2개소를 확충, 제1터미널에서 하루 최대 4,000명까지 검사 가능한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전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향후 항공수요 증가세를 반영해 인천공항 코로나19 검사센터의 검사용량을 전체 출국여객의 최소 20% 이상 확보하는 등 국내·외 여객 분들이 인천공항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