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0 19:31 (수)
‘경상북도 도자기 문화축전’ 성주에서 11~16일 열려
상태바
‘경상북도 도자기 문화축전’ 성주에서 11~16일 열려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8.10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 도자기 문화축전’이 성주 성산동 고분군 전시관에서 11일부터 16일까지 6일간 열린다.

경북도가 주최하고 경상북도 도예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전에는 천한봉․배용석 대한민국 명장, 백영규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이희복․김재철  경상북도 최고장인 등 지역의 주요 작가들과 144여개 업체가 참여한다.

이번 축제에선 물레 도자기․소원 항아리․참외꽃 접시 만들기 등 도자기 제작 시연과 작가 워크숍이 마련돼 있어 다채로운 체험과 회원 상호 간 교류협력 장이 펼쳐진다.

또한 경상북도 도예협회 회원, 중요 무형문화재 및 기능보유자의 작품 전시전을 비롯해 우수 도예업체의 전시 판매전이 열린다.

그간 경북도 도자기 문화축전은 지역 도예인들의 작품을 한자리에 모아 화려한 색감과 독특한 형태의 도자기 등 평소 접하기 어려운 작품을 감상할 기회를 제공해줬다. 또 경북 도자산업의 발전방향을 제시하고, 도자제품의 다양화, 대중화를 통한 관광상품 개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한편,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개막식은 개최하지 않으며,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헤 집단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