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7 19:25 (수)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거리두기 3단계 격상에 행사 대폭 축소
상태바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거리두기 3단계 격상에 행사 대폭 축소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7.30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표 공연 프로그램 ‘원 썸머 나잇’ 취소
오프라인 상영 편수 약 50% 축소, 라인 플랫폼 ‘웨이브’ 상영 확대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비수도권 지역의 격상된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행사 규모를 대폭 축소한다.

당초 행사 준비 초기부터 야외 행사 규모와 상영관 전체 관람석의 50%만 운영하기로 했었던 것 보다 더 대폭 축소 운영하기로 한 것이다.

올해 야외 공연 프로그램 원 썸머 나잇 및 K-樂 콘서트는 취소됐다. 당초 개·폐막식과 ‘원 썸머 나잇’ 등 야외 행사를 의림지무대에서 개최할 계획했으나, 격상된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비공연장에서의 행사가 불가하게 됐기 때문이다. 

개막식과 폐막식, 시네마 콘서트, 올해의 큐레이터 마이크 피기스 감독의 마스터 클래스, JIMFF 셀렉션은 제천시 문화회관에서 개최된다.

특별 무대 JOYFUL JIMFF(조이풀 짐프)는 제천시 문화회관에서 진행되며, AKMU(악뮤), 린, 스카이리, 정혜린의 공연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본 행사는 제천 시민 대상, 무료로 진행되며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한정된 인원만 입장 가능하다. 예매 방법은 추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또한, 영화제 준비 초기 단계부터 관람석 50%만 운영하는 방침에서 나아가 오프라인 상영 편수를 전체 상영편수의 약 50%로 대폭 축소했다. 극장상영 필수작인 국제경쟁, 한국경쟁, 올해의 큐레이터, JIMFFACE(짐페이스), 한국음악영화 복원 기획전을 제외한 모든 영화를 온라인 상영관으로만 진행할 예정이다.

국내 OTT 플랫폼인 웨이브(wavve)에서 8월 12일~17일 온라인 상영관을 오픈한다. 더불어, 감독과의 대화(GV) 역시 대폭 축소되었다. 행사 규모 축소에 따라 활동 예정이었던 자원활동가 짐프리(JIMFFree)의 인원 역시 감축한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8월 12일~17일까지 6일 온·오프라인을 통해 개최돼 25개국 116편의 음악영화와 12여개 팀의 음악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팬데믹 시대에 발맞춰 안전을 기본 원칙으로 음악과 영화를 통해 위로와 즐거움을 안겨줄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한편, 세계적인 거장 마이크 피기스 감독이 ‘올해의 큐레이터’로 참여했으으며, 그는 ‘올해의 큐레이터’ 섹션을 위해 자신의 대표작인 <라스베가스를 떠나며>(1995), <유혹은 밤그림자처럼>(1990), 그리고 자신의 작업에 영감을 준 작품으로 <사형대의 엘리베이터>(1958), <팔로우>(2014), <밤의 열기 속으로>(1967), <냉혈한>(1967) 등 총 6편의 상영작을 선정했다.

영화 팔로우
영화 팔로우

<사진/제천국제음악영화제>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