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11:33 (월)
지금 가장 가고 싶은 여행지는 ‘하와이’
상태바
지금 가장 가고 싶은 여행지는 ‘하와이’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1.07.27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랑스, 미국 등 장거리 여행지 선호
내일투어, 7월 출발 사이판, 추석연휴 출발 하와이 여행 상품 선봬

코로나 장기화로 해외여행에 대한 갈망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지금 가장 가고 싶은 여행지는 하와이인 것으로 조사됐다.

내일투어가 ‘지금 제일 가고 싶은 여행지’ 설문이벤트를 실시한 결과,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국가는 하와이였고, 프랑스, 미국, 이탈리아, 호주 순이었다.

또 여행권역별로는 유럽이 33%의 높은 득표율로 1위에 올랐으며 휴양지(18%), 동남아(13%), 미국/캐나다(10%), 동북아(9%), 지중해(8%) 순으로 집계 됐다.

비행시간 약 8시간 이상의 비교적 장거리 여행지가 상위권에 오른 점이 눈에 띈다.

내일투어는 이번 설문 결과를 바탕으로, 추천 여행지와 상품을 소개했다.

하와이 와이키키해변 ⓒ내일투어
하와이 와이키키해변 ⓒ내일투어

가고 싶다 ‘하와이’! 

가고 싶은 여행지 1위에 오른 하와이는 휴양, 관광, 쇼핑까지 모두 누릴 수 있는 여행지로 반짝이는 바다와 끝없이 펼쳐진 해변에서 코로나로 지친 마음을 힐링 할 수 있어 많은 선택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하와이는 현지 주민의 백신접종률이 52%가 넘고 방역 수칙이 잘 마련되어 있는 등 안전하게 다녀올 수 있는 여행지 중 하나이다.

내일투어는 이러한 기대감을 반영해 추석연휴에 하와이에서 힐링 할 수 있는 자유여행 상품을 선보인다. 호놀룰루 공항 라운지 이용권, 호놀룰루 공항-호텔 왕복 차량 서비스, 렌터카 1일 무료로 제공한다. 또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내일투어 마일리지를 두 배 적립해주고 선착순 10명에게는 5% 추가 할인 해 준다. ▲하와이 금까기 9월 19일 추석연휴 출발 확정 7일 229만원부터다.

하와이 마우이 선셋크루즈 ⓒ내일투어
하와이 마우이 선셋크루즈 ⓒ내일투어

유럽여행은 프랑스지!

프랑스(24%)는 유럽 여행지 중 선두를 차지했다. d에 내일투어는 프랑스의 대체불가 낭만의 도시, ‘파리’ 자유여행상품을 추석연휴 출발 확정 상품으로 판매하고 있다. 파리에서 주변 근교까지 둘러 볼 수 있는 자유여행 상품으로 교통권, 입장권, 현지투어 등을 무료로 예약 대행해 준다. 또한 파리 여행의 즐거움을 배가 시켜 줄 세느강 유람선 탑승권과 파리 시내를 한 눈에 감상할 수 있는 몽파르나스 전망대 입장권을 제공한다. ▲파리 금까기 9월 19일 출발 7일 199만원부터다.

파리 ⓒ내일투어
파리 ⓒ내일투어

그립다! 지중해 그리스

아기자기한 해변 마을, 푸른 바다, 시원한 드라이브 코스를 자랑하는 지중해 지역에는 그리스(46%)가 가장 많은 표를 얻었으며 터키(22%), 두바이(20%), 이집트(10%)가 뒤를 이었다. 

그리스는 백신접종 증명서와 72시간 이내 PCR 코로나 음성 확인서를 제출하면 격리 없이 여행이 가능하다. 내일투어는 신들의 도시 ‘아테네’와 하얀 벽과 푸른 지붕이 아름다운 산토리니를 함께 여행할 수 있는 그리스 자유여행상품을 판매 중이며 9월 1일부터 출발 할 수 있다. ▲그리스 아테네 산토리니 금까기 7일 211만원부터다.

지금 당장 갈 수 있는 이 곳 ‘사이판’

내일투어는 트래블버블 협약을 체결한 사이판의 7월 출발 자유여행상품을 내놨다. 사이판은 국내 여행객들에게 오랜 시간 자유여행으로 사랑 받아온 인기 휴양지로서 방역이 우수한 국가 중 하나로 꼽힌다.

사이판 마나가하 섬 ⓒ내일투어
사이판 마나가하 섬 ⓒ내일투어

 

특히 현지 PCR 검사 비 지원, 현지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여행바우처를 최대 1,500 달러를 지원해 안전한 사이판 여행을 독려한다. ▲사이판 금까기 7월 31일 출발 확정 8일 72만원부터다.

이외에도 가고 싶은 여행지로 중남미 지역의 경우 쿠바(28%), 볼리비아(17%), 칠레(11%), 멕시코(6%), 아르헨티나(5%) 순이었다.

또한 단거리여행지인 동북아지역에서는 일본(48%)이 1위, 타이완(27%), 중국(15%), 홍콩(7%), 마카오(2%)가 상위권에 올랐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