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8 16:40 (화)
올 여름, 낮 폭염 피해 밤 박물관 나들이 ‘경주뮤지엄나이트’ 즐겨요!
상태바
올 여름, 낮 폭염 피해 밤 박물관 나들이 ‘경주뮤지엄나이트’ 즐겨요!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1.07.19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내 6개 박물관 20일~8월10일까지 22일간 동시 야간개장

올 여름, 낮 폭염 피해 밤에 경주 박물관 나들이를 즐겨보자. 

경상북도는 한여름의 무더위 속 관광지 특유의 혼잡과 소란스러움을 잠시나마 피해 여행하고 싶거나 모두가 잠든 여름밤을 좀 더 특별하게 즐기고 싶은 여행객을 위해 경주의 박물관 6곳을 야간 개장하는 ‘경주뮤지엄나이트’ 프로그램을 오는 20일부터 8월 10일까지 22일간 운영한다. 

야간 개장하는 경주 박물관은 국립경주박물관, 경주엑스포대공원(루미나나이트워크), 경주세계자동차박물관, 경주키덜트뮤지엄, 한국대중음악박물관, 추억의달동네(근대사박물관) 등 6곳이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오는 8월 10일까지 22일간 경북투어패스의 경주신라투어패스(48시간권, 동궁원, 동궁과월지 3개 상품 중 하나)를 이용해 낮엔 경주여행을, 밤엔 경주 6곳의 박물관을 야간에 무료 입장을 할 수 있다.

경주뮤지엄나이트의 상세한 내용은 하이스토리경북(gb_history) 인스타그램, 경북투어패스 홈페이지, 6곳의 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예매는 경북투어패스(48시간, 동궁원, 동궁과 월지) 3종 중 하나 구매 시 가능하다.

한편, ‘나이트경북시그니처’는 3대문화권 인프라를 비롯한 도내 주요 관광지가 지닌 강점인 청정 자연, 언택트 입지 등을 활용해 자연이 주는 담담한 감동을 한층 업그레이드 해 선사하기 위해 기획된 경북의 야간관광 브랜드로, 예천 하트시그널, 안동 고-릴라, 김천 밤편지) 등 3대문화권의 밤을 밝히는 야간 미디어아트와 슬립콘서트, 경주뮤지엄나이트 등 경북의 밤을 체험하는 야간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김상철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이번 여름 3대문화권을 중심으로 운영되는 ‘나이트경북시그니처’의 다채로운 야간 볼거리와 체험프로그램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