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3 23:10 (목)
전주 슬로길, 한옥마을 둘레길·건지산길 걸으며 힐링
상태바
전주 슬로길, 한옥마을 둘레길·건지산길 걸으며 힐링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1.06.28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슬로길’에 한옥마을 둘레길과 건지산길 선정

아름다운 풍경 속을 천천히 걸으며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슬로길’로 전주 한옥마을 둘레길과 건지산길이 선정됐다.

전주시는 온·오프라인 선호도 조사결과를 반영해 전주시 슬로시티 운영위원회에서 슬로길로 최종 결정했다고 28일 밝혔다.

가장 높은 점수를 얻은 한옥마을 둘레길은 공예품전시관~양사재~전주향교~한벽당~치명자산성지~각시바위~전주자연생태관~자만벽화마을~오목대~공예품전시관을 돌아보는 코스로, 전주한옥마을의 문화와 역사, 숨겨진 유산을 만날 수 있다. 거리는 약 8㎞로, 소요시간은 2시간 30분이다.

건지산 편백숲 / 사진-전주시
건지산 편백숲 / 사진-전주시

건지산길은 연화마을입구에서 시작해 혼불문학공원~장군봉~오송제~편백나무숲~한국소리문화전당~실내배드민턴장~조경단~임금님숲~편백나무숲~상수리나무길~건지산숲속작은도서관~편백나무숲(덕진체련공원 뒷길)~연화마을입구로 돌아오는 코스로, 울창한 숲과 희귀식물, 문화유산 등을 확인할 수 있다. 거리는 약 8.5㎞로 소요시간은 3시간 정도다.

향후 전주시는 편안하고 여유로운 산책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올 연말까지 슬로길에 벤치를 배치하고 쉼터를 조성할 계획이다.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 관계자는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슬로길을 걸으면서 힐링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 슬로시티의 가치가 확산될 수 있도록 슬로길 활성화 사업을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