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9 14:22 (목)
천안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11동 추가 조성
상태바
천안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11동 추가 조성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6.11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코로나시대 비대면 여행이 각광받으면서 숲속 휴양림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천안시는 태학산자연휴양림 내 ‘숲속의 집’ 11동을 추가 조성한다.

태학산자연휴양림은 천안시 내 유일한 공립휴양림으로, 2001년 개장해 산림욕과 산책의 공간으로 사랑받아온 곳으로, 2015년 오토캠핑장 조성 이후 숙박시설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면서 숙박이 가능한 산림휴양시설이 없는 것이 단점으로 꼽혀왔다.

이에 시는 숙박이 가능한 숲속의 집 4인실 9동, 8인실 2동을 조성 완료했고, 현재 기존 참나무집과 소나무집을 체험시설로 활용하기 위한 리모델링 공사 중이다.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숲속의 집은 친환경적이고 휴양림과 어우러지는 목구조를 기반으로 피톤치드를 많이 함유한 편백나무를 내장재로 사용해 신축 건축물임에도 내부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도록 조성됐다. 올 상반기 중 주변 산사태 복구공사와 정비사업을 마무리해 9월 중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정식 운영될 계획이다.

천안시 관계자는 “숲속의 집에 이어 올 하반기에는 6개실 이상 산림휴양관 신축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보완사업을 추진해 태학산자연휴양림이 천안의 대표적인 휴양지로서 누구나 쉽게 찾는 힐링 쉼터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태학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