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4 21:20 (금)
창덕궁 옥류천 청의정에서 24일 모내기 행사 열려
상태바
창덕궁 옥류천 청의정에서 24일 모내기 행사 열려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5.2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덕궁 옥류천 청의정(淸漪亭)에서 모내기 행사가 오는 24일 오전 11시 열린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람객 참여 없이 휴궁일에 간소하게 진행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창덕궁관리소와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이 함께 진행하는 이번 모내기 행사는 옛 임금이 그해 풍년을 기원하고 백성에게 농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궁궐 주변에 경작지를 조성, 직접 농사를 실천했던 친경례(親耕禮)의 의미를 되살리는 행사다.

모내기행사 / 사진-문화재청
모내기행사 / 사진-문화재청

매년 개최하는 모내기 행사는 종로구 주민들과 일반 관람객, 외국인 관람객들과 함께 모내기 체험을 비롯한 풍물놀이와 떡메치기, 쌀로 만든 시식회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마련해 창덕궁의 대표적인 전통문화 행사로 자리매김했다.

그러나 올해 행사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한 사회적 노력에 동참하고 행사 취지를  살리기 위해 규모를 최소화하여 진행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창덕궁관리소는 “하루빨리 코로나19를 성공적으로 극복하여 국왕이 농사의 모범을 보이고 풍작을 기원했던 의식을 엿볼 수 있는 창덕궁 모내기 행사를 예전처럼 많은 주민과 관람객이 함께 도심 안 궁궐에서 체험할 수 있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