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20 09:16 (일)
전주를 뜨겁게 달굴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들 팀 배틀!
상태바
전주를 뜨겁게 달굴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들 팀 배틀!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5.06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비보이그랑프리 오는 29일 전북대삼성문화회관서 무관중 개최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들이 팀 배틀을 펼치는 ‘제14회 전주비보이그랑프리’가 오는 29일 오후 6시 전주 전북대삼성문화회관에서 무관중으로 열린다.

전주시와 사단법인 라스트포원에 따르면, 이번 대회에 국내에서 활동하는 유명 비보이 크루 약 30여 팀이 참여하며, 본선에 오른 8개 팀이 총상금 2000만 원을 놓고 격돌하게 된다.  우승팀에게는 우승 상패와 함께 10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전주시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비보이크루 ‘라스트포원’이 이번 대회의 기획에서 홍보, 진행까지 도맡는다.

사회는 비보이대회 전문 MC인 SNIPA(박재민), DU LOCK(두락)이, DJ에는 비보이 배틀 현장에서 가장 인정받고 있는 베테랑인 WRECKX(최재화)가 참여한다.

심사위원에는 대한민국 비보이 역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1세대 비보이부터 현역 비보이 및 비걸 등 총 6명이 참여해 공정성 있는 심사를 진행한다. 심사위원들은 심사뿐만 아니라 오프닝 공연을 통해 화려하고 흥겨운 특별무대도 선보인다.

또 2018 비트박스 아시아 챔피언인 ‘잭팟(JACKPOT)’과 국내 걸스힙합 최강자 ‘레이디바운스(LADYBOUNCE)’, 2019년 BBIC 퍼포먼스 대상 수상자 락앤롤(LOCK ‘N’ LOL) 크루 등 다채로운 게스트 공연이 흥을 돋운다. 또 이번 공연은 전주비보이그랑프리 유튜브 채널과 미디어월을 통해 생중계된다.

전주시는 이번 대회가 지역 청소년들이 건전한 비보잉 문화를 함께 즐기고 비보이에 대한 꿈을 키워갈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전주비보이그랑프리는 ‘라스트포원’의 독일 세계대회 우승을 계기로, 지난 2007년부터 열리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