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0 18:49 (월)
고창에서 세계유산 ‘고인돌유적’ 체험해볼까!
상태바
고창에서 세계유산 ‘고인돌유적’ 체험해볼까!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4.19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 4건 5월~11월 운영

고창군이 세계유산 ‘고인돌유적’을 활용한 체험프로그램 4건을 5월 8일부터 11월까지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문화재청 공모사업인 ‘2021년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 운영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것으로, 세계유산에 깃들어 있는 고유한 가치와 역사적 의미를 지역공동체 자원, 문화 및 예술과 결합해 공연, 문화 활동, 관광자원 등으로 창출하는 문화재 향유 프로그램이다.

주요 프로그램은 ▲고인돌문화와 역사를 천문, 생태, 지역문화예술과 융복합한 프로그램인 ‘세계유산과 윤도가 함께하는 고인돌야행’ ▲고인돌유적에서 청동기시대와 관련한 의식주(衣食住)와 고인돌 축조 체험인 ‘고인돌유적 체험’ ▲선사시대 유물인 돌화살촉, 반달돌칼 등을 실제 제작해보는 ‘죽림선사마을 체험’ ▲고인돌과 자연의 색이 만나는 힐링과 치유문화 프로그램 고인돌! 자연의 색을 담고 치유의 숲이 되다 등 4건이다.

고창 고인돌유적에서는 5월8일 ‘고인돌! 자연의 색을 담고 치유의 숲이되다’를 시작으로 5월22일 ‘세계유산과 윤도가 함께하는 고인돌야행’ 등 각 프로그램이 11월까지 진행된다.

고창군 나철주 문화유산관광과장은 “문화재청 공모사업 선정으로 세계유산 고창 고인돌유적을 널리 알리고, 고창 고인돌유적의 탁월한 보편적 가치와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