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2 10:08 (수)
하동 봄꽃축제 ‘북천 꽃양귀비 축제’ 취소
상태바
하동 봄꽃축제 ‘북천 꽃양귀비 축제’ 취소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4.16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해 5월 중순 열리던 하동의 대표적인 봄꽃축제 ‘북천 꽃양귀비 대면 축제’가 코로나19 여파로 결국 취소됐다.

하동군과 하동북천코스모스·메밀꽃영농조합법인은 그동안 축제 정상 개최를 위해 작물 관리와 행사 준비를 하면서 축제 축소 개최를 검토해왔으나, 코로나19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북천 꽃양귀비 대면 축제를 취소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하동 양귀비 축제
하동 양귀비 축제

김용수 법인 대표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 여러 지역에서 관광객 유입에 따른 감염병 확산과 노출 위험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서 아쉽지만 축제를 취소하기로 했다”며 “내년에 더욱 알차게 준비해서 군민과 관광객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동 북천 꽃양귀비축제는 경관작물인 꽃양귀비를 재배해 농촌 전경을 아름답게 가꾸어  관광객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아왔다. 

하동 양귀비 축제
하동 양귀비 축제

<사진/하동군>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