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2 10:08 (수)
4월초 영주시는 벚꽃 세상
상태바
4월초 영주시는 벚꽃 세상
  • 이주현 기자
  • 승인 2021.04.01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영주의 대표적인 벚꽃 명소인 서천 둔치의 벚꽃이 절정으로 치닫고 있다.

1일 영주시에 따르면 예전보다 포근한 날씨로 지난해보다 개화 시기가 앞당겨지면서 서천 벚꽃길과 원당천, 풍기읍 남원천변 주변 등 영주의 벚꽃 명소가 연분홍빛으로 물들고 있다.

영주시 관계자는 “영주시 공식 SNS를 통해 집에서 즐기는 서천 둔치 벚꽃 여행을 추천한다.”고 밝히고, “마스크 착용, 안전거리 확보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