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1 19:22 (금)
진에어, 국내선 1만원대 국제선 8만원대 4일간 초특가
상태바
진에어, 국내선 1만원대 국제선 8만원대 4일간 초특가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3.30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선 4월1일~6월30일 운항 전 노선
국제선은 7월1일~10월30 운항 예정 오사카, 다낭, 괌 등 7개 노선

진에어가 연중 최대 특가 프로모션인 ‘진마켓(진MARKET)’을 통해 오늘(30일)부터 4월 2일까지 4일간 국내선 1만원대, 국제선 8만원대에 초특가 항공권으 판매한다.

국내선 특가 항공권은 4월 1일부터 6월 30일 사이 운항하는 국내선 전 노선이며, 왕복 총액 최저 운임 기준 1만원대부터다.

국제선은 7월 1일부터 10월 30일 사이 운항 예정인 나리타, 오사카, 후쿠오카, 세부, 다낭, 방콕, 괌 국제선 7개 노선이며, 최저 8만원대부터다. 단, 추석 등 일부 기간은 제외되며 미운항 시 전액 환불된다.

주요 노선별 왕복 총액 최저 운임은 △부산~제주 1만 9,800원 △광주~제주 2만 1,800원, △김포~제주 2만 5,800원, △김포~여수 3만 3,800원, △김포~울산 4만 1,800원, △인천~나리타 12만 6,000원, △인천~후쿠오카 8만 8,600원, △인천~세부 14만 9,900원, △인천~다낭 15만 3,000원, △인천~괌 16만 7,000원부터다. 환율 등에 따른 공항세 및 유류할증료 변동으로 총액 운임은 예매 시점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특가 항공권에도 무료 위탁 수하물 15kg과 무료 기내식(국제선 대상)의 기본 서비스는 그대로 적용된다.

또한 4월 1일 단 하루 동안 국내선이 노선에 따라 편도 항공운임 기준 △4,700원 △5,700원 △9,700원의 특가에 한정 판매된다.

이와함께 진에어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먼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국제선의 예약 변경 및 환불 수수료를 면제해준다. 예약 변경은 최초 출발 24시간 전까지 1회 가능하며, 환불은 6월 30일까지 가능하다.

또 지난해 해외여행이 어려워 유아 할인을 받지 못한 19년생 소아를 대상으로 유아 운임 혜택을 제공하고, 진에어 온라인 쇼핑몰인 지니스토어에서 항공운임 1만원 할인 쿠폰을 99% 할인된 100원에 판매한다.

결제 및 숙박 등 제휴 혜택도 풍성하다. 스마일페이로 결제하면 첫 결제 시 10% 즉시 할인 및 0.3% 캐시백이 제공되며, 하나카드 결제 시 사용 가능한 3만원·1만원 할인 쿠폰이 선착순으로 발급된다. 또한 호텔스컴바인에서 국내 호텔을 예약하면 네이버 포인트 최대 8% 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밖에 모바일 앱 전용 항공운임 10% 즉시 할인 이벤트, SNS 공유 이벤트 등이 진행된다.

진에어는 “이번 진마켓을 활용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과 혜택을 누리는 여행 계획을 세워 보시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