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17 17:39 (금)
봄꽃 나들이 ‘4대 궁·종묘·조선왕릉’으로! 평년보다 2~7일 일찍 개화
상태바
봄꽃 나들이 ‘4대 궁·종묘·조선왕릉’으로! 평년보다 2~7일 일찍 개화
  • 정하성 기자
  • 승인 2021.03.12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꽃 절정 3월 중순~4월
관람객 간 3m 이상 거리 두기, 숲길 내 일방통행 준수
창경궁 옥천교 일원
창경궁 옥천교 일원

코로나19 지친 몸과 마음, 가까운 4대 궁·종묘·조선왕릉에서 봄꽃 나들이 즐기며 달래보자. 올해 4대 궁·종묘·조선왕릉의 봄꽃은 평년보다 2~7일 일찍 개화해 상춘객들을 맞이할 전망이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에 따르면, 4대궁과 종묘, 조선왕릉의 봄꽃 개화시기는 3월 중순부터 5월말까지다.

3월 14일부터 28일까지로 개화가 가장 먼저 예상되는 창덕궁 후원 관람지와 창경궁 경춘전 뒤편 화계(花階, 계단식 화단) 일원의 노란 생강나무 꽃을 시작으로, 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과 종묘 등 4대 궁궐과 종묘 일대에서는 개화시기가 서로 다른 매화와 앵두, 살구, 벚나무 등 의 봄꽃들이 앞 다퉈 피어나나 아름다운 봄날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남양주 홍릉과 유릉 영원 일원
남양주 홍릉과 유릉 영원 일원

또한, 조선왕릉 산책길 곳곳에서도 산수유, 매화, 복사, 진달래, 앵두 등 아름다운 꽃나무와 들꽃이 봄의 기운과 더불어 하루가 다르게 피어난다.

궁궐과 조선왕릉의 봄꽃은 3월 중순을 시작으로 4월에 절정을 이루고 5월 말까지 이어지는데 봄꽃 개화시기에 궁궐과 조선왕릉을 답사하면 향긋한 봄내음 가득한 고풍스러운 옛 정취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다만,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관람객 간 3m 이상 거리 두기’, ‘숲길 내 일방통행하기’ 등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유지해야 하며, ‘화장실 등 다중이용시설을 비롯한 전 구간 마스크 항시 착용’ 등을 지켜야 한다.

경복궁 아미산 일원
경복궁 아미산 일원
김포 장릉 연지 일원
김포 장릉 연지 일원
경복궁 경회루 일원
경복궁 경회루 일원
남양주 사릉 야생화길 일원
남양주 사릉 야생화길 일원
덕수궁 석조전 일원
덕수궁 석조전 일원
서울 의릉 천장산 일원
서울 의릉 천장산 일원
서울 태릉과 강릉 능침 일원
서울 태릉과 강릉 능침 일원
창경궁 경춘전 화계 일원
창경궁 경춘전 화계 일원

 

<사진/문화재청>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