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1 18:56 (화)
전북도, 해양레포츠 교육프로그램 늘려 저변 확대 나서
상태바
전북도, 해양레포츠 교육프로그램 늘려 저변 확대 나서
  • 이철진 기자
  • 승인 2021.02.17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는 힐링·웰빙 트렌드 속 해양레저관광 활동 수요 증가함에 따라 해양레저스포츠 교육프로그램을 늘려 수상레저 스포츠의 저변 확대에 나선다.

이를 위해 전북 도내 교육 프로그램을 지난해 2개소에서 올해 4개소로 확대하고, 지원액도 전년(6천2백만원) 대비 2배 가까이 증가한 1억4천6백만 원가량 지원할 예정이다.

또 전북도는 군산과 김제 등 4개 시·군에서 카누와 카약, 요트 등 다채로운 해양레저스포츠 교육 및 체험 프로그램을 4월부터 11월까지 무료로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해양레저스포츠 교육프로그램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체험교실 방역 총괄책임자 지정, 사전예약제, 프로그램당 인원수 제한, 체험 장비 및 다중이용시설 방역 등의 대책을 세워 방역관리를 철저히 해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체험자 수상레저 종합보험 및 운영인력 상해보험 가입, 안전교육 실시, 구명조끼 맟 안전헬멧 착용, 수상안전요원 배치, 구조 장비 및 비상의약품 비치 등의 안전대책을 세워 안전관리 또한 철저히 할 예정이다.

전북도 윤동욱 새만금해양수산국장은 “누구나 손쉽게 즐길 수 있는 해양레저스포츠 교육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며 “해양레저스포츠 활성화 및 저변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픽사베이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