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1 18:56 (화)
익산시, VR말체험관 등 첨단 시스템 갖춘 ‘공공 승마장’ 첫 삽
상태바
익산시, VR말체험관 등 첨단 시스템 갖춘 ‘공공 승마장’ 첫 삽
  • 김지혜 기자
  • 승인 2021.02.10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승마 대중화·농촌관광 활성화 기대

익산시가 VR콘텐츠 등 첨단 시스템을 갖춘 공공 승마장 조성 공사에 첫 삽을 떴다. 이에 따라 승마 대중화 및 농촌관광 활성화가 기대된다.

총 사업비는 109억원을 투입 익사 용안면 난포리 일대 3만 9천여㎡ 부지에 조성되는 복합  승마시설에는 올해 연말까지 실내·외마장, VR 말산업체험관, 원형마장, 승마체험 공간 등이 들어선다.

익산 ‘공공 승마장’ 조감도
익산 ‘공공 승마장’ 조감도

또 익산시는 최근 각광받고 있는 가상현실을 활용해 다양한 승마 활동을 체험할 수 있는 VR 말산업체험관 실시설계를 추진하고 있으며 다양한 VR 콘텐츠 제작을 위해 전문가의 자문을 받고 있다.

공공 승마장과 금강 수변에 승마길을 조성해 다양한 강습과 체험·관광 프로그램을 개발해 일반 시민들에게 저렴한 비용으로 승마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앞으로 인근에 위치한 용안생태습지공원, 용머리고을, 성당포구 마을 등과 상생할 수 있는 관광 프로그램 개발에도 박차를 가한다.

박종수 미래농정국장은“농촌 체험·관광 인프라와 연계해 북부지역 농촌경제를 활성화하고 관광산업까지 성장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올해 10월까지 공공승마장을 완공하고 전국대회 규모의 승마대회를 차질없이 치뤄 서해안 권역의 명실상부한 승마장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