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2 10:08 (수)
경기도, 국내 최초 ‘공정캠핑 문화조성 사업’ 추진
상태바
경기도, 국내 최초 ‘공정캠핑 문화조성 사업’ 추진
  • 유경훈 기자
  • 승인 2021.02.01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국내 최초 공정캠핑 문화조성 사업 추진

경기도가 ‘경기도형 공정캠핑 문화조성 사업’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공정캠핑 사업 추진은 국내에서 경기도가 처음이다. 

도의 공정캠핑문화 조성사업 추진은 최근 캠핑문화가 확산되고 있지만 캠핑장내 위·불법 행위로 인한 캠핑객의 안전위협 증가, 쓰레기 무단투기와 고성방가 등의 비매너 행위, 캠핑지역 내 소비 부재로 인한 지역경제 기여 부족 등의 문제가 발생한 데 따른 것이다. 

도는 이 사업을 통해 지역문화를 존중하는 캠핑예절 준수 분위기를 전국적으로 확산하고 캠핑지역 내 소비 활성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도는 사업 추진을 위해 캠핑전문가, 캠핑장 업체, 시·군이 함께 참여한 자문회의를 거쳐 ▲캠핑 생태계 구축 ▲캠핑문화 기반조성 ▲캠핑 활성화 프로그램 운영 등 3개 분야 사업내용을 편성했다.

또한 국·도비를 확보해 공정캠핑 문화의 전국적 확산을 선도할 계획이다.

도는 우선 캠핑의 공정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등록캠핑장 현판을 제작·배포해 미등록캠핑장에 대한 이용을 제한하기로 했다. 

등록캠핑장에서도 안전점검 결과와 각종 위·불법행위 정보를 공개하고 강력한 행정조치로 캠핑장 불법행위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 사회적 약자 대상 캠핑용품 대여·배달 같은 편의지원 서비스 제공 등을 통해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캠핑장 생태계를 조성할 방침이다.

공정한 캠핑문화 기반 조성을 위해 수도권지역 지자체와 협력해 대대적인 캠페인 전개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홍보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도는 ▲캠핑장에서 관광지나 시장을 순환하는 셔틀버스 운영 ▲지역 내 소비금액 중 일정 비율을 경기지역화폐로 환급하는 인센티브 시행 ▲캠핑장과 지역시장·마트를 연계한 캠핑용품 배달서비스 운영 ▲외국인 유치 관광상품 개발 ▲학생 아이디어 콘테스트 개최 등 지역소비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캠핑 활성화 프로그램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사업을 통해 올바른 캠핑예절 확산은 물론 경기도 캠핑장을 ‘전 국민이 안전하게 즐기는 치유 공간, 국내외 관광객 유치확대하겠다”며, “나아가 이 사업을 ’도민경제에 도움이 되는 관광자원’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국 2,356개 등록 캠핑장 중 전국에서 가장 많은 575개가 경기도에 위치해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