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5 00:44 (일)
홍콩·싱가포르 트래블버블, 코로나19 재확산에 2주 연기
상태바
홍콩·싱가포르 트래블버블, 코로나19 재확산에 2주 연기
  • 조성란 기자
  • 승인 2020.11.24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에 당초 지난 22일 시작할 예정이었던 홍콩-싱가포르 트래블버블(Travel Bubble)이 2주 연기됐다.

홍콩관광청에 따르면, 최근 홍콩에서 새로운 COVID-19 사례가 급증했으며 특히 원인을 알 수 없는 지역 사례의 수를 감안, 상공 경제 개발부 장관이 ‘HK-Singapore Air Travel Bubble(ATB)’ 시작을 2주간 연기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양국 정부는 12 월초 시작일에 추가 발표를 하기 전까지 지속적으로 상황을 계속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한편, 트래블버블은 코로나19 방역 우수 국가 간 협약을 맺고, 협약국 입국자의 자가격리 없이 상대국을 여행할 수 있게 해 주는 제도다.

양국은 일 평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명 이내이면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거쳐, 음성일 시 자유롭게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시행할 예정이었으나, 최근 코로나 확산으로 시행 시기를 2주 연기하게 됐다.

홍콩 야경
홍콩 야경/사진-홍콩관광청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